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검색
5개국어 서비스
실시간속보

연천군농업기술센터 생활개선회 60년 역사기록물 경진대회 입상

(연천)최종복 기자입력 : 2018-08-20 12:33수정 : 2018-08-20 12:33
기관대상 및 연천군생활개선회 전옥자 회장 개인부문 최우수상 선정 쾌거

[사진=연천군제공]

경기연천군농업기술센터는 생활개선회 60년을 맞아 농촌진흥청에서 진행한 “생활개선 60년 역사기록물 경진대회”에서 기관대상을 수상대상으로 선정됐다고 밝혔다.

농촌진흥청에서 지난 6월 11일에서 7월 31일까지 추진한 “생활개선 60년 역사기록물 경진대회”는 1958년 창설이후부터 전국에서 현재까지 활동해오고 있는 생활개선회원들의 60년동안의 활동자료중 역사적 가치가 높은 자료를 찾아내고 잘 보존하여 전국 생활개선회원들이 한마음으로 60주년의 가치를 되새기고 정체성을 정립하고자 개최됐다.

이번경진대회에서는 전국에서 총 2,579점이 출품되었으며 연천군농업기술센터는 “생활개선구락” 활동사진과 생활개선종합시범마을 기록 등 182점을 출품하였고 출품한 자료가 생활개선사업을 살펴볼 수 있는 사료로서 가치가 높다고 평가되어 이번 경진대회에서 기관대상에 선정됐다.

또한 왕징면의 진옥자회장은 농작업복 제작을 재현할 수 있는 과제교육자료와 직접 제작한 생활한복 등을 출품하여 개인부분 최우수상에 선정됐다.

오는 11월 29일 서울 코엑스에서 열리는 생활개선회 60년 비전 선포식 행사장에서 수상이 이뤄질 예정이며 이번 경진대회에 출품한 자료역시 함께 전시될 예정이다.

신동준 연천군농업기술센터소장은 “농촌사회에서 부엌개량등 생활환경을 개선하고 문화동아리 활동등을 통하여 여성의 삶의 질을 향상시키는데 기여한 주역인 생활개선회원들의 60여년 동안의 활동을 높게 평가하고 앞으로 시대에 변화에 맞게 생활개선회원들의 지역의 리더로써의 역할을 수행할 수 있도록 다양한 프로그램을 지속적으로 운영해 나갈 것이다.”라고 밝혔다.

네티즌 의견

0개의 의견이 등록되어 있습니다.
0자 / 300자
뉴스스탠드에서 아주경제를 만나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