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검색
5개국어 서비스
실시간속보

소니코리아, 안드로이드 오토 지원하는 카오디오 헤드유닛 출시

김지윤 기자입력 : 2018-07-19 14:01수정 : 2018-07-19 14:01
음성 명령으로 내비게이션·전화·메시지 등 컨트롤

소니코리아, 카오디오 AV 헤드유닛 XAV-AX5000. [사진=소니코리아 제공]


소니코리아가 안드로이드 오토(Android Auto) 서비스를 공식 지원하는 카오디오 AV 헤드유닛 'XAV-AX5000'을 출시한다고 19일 밝혔다.

안드로이드 오토는 운전자들이 내비게이션, 음악, 전화, 메시지 등을 구글 어시스턴트를 통해 두 손을 사용하지 않고 음성으로 제어할 수 있는 서비스이다. 

소니의 XAV-AX5000를 활용하면 안드로이드 오토 서비스를 자체 지원하는 차량을 보유하고 있지 않더라도 본 제품을 차량에 장착해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XAV-AX5000은 애플 카플레이(Apple CarPlay)도 지원해 안드로이드폰뿐만 아니라 아이폰 사용자들도 이용할 수 있다.

이 제품은 기존 6.4인치형에서 6.95인치형으로 확대된 디스플레이를 통해 더욱 넓은 화면에서 영상과 지도를 확인하고, 음악을 쉽게 선택할 수 있다. 듀얼 USB 포트를 탑재해 안드로이드 오토나 애플 카플레이를 연결하는 동안에도 다른 저장 장치를 연결해고품질의 음악을 재생할 수 있다. 스마트폰의 음악을 감상하다가 전화가 걸려오면 핸즈프리 통화도 가능하다.

소니 고유의 '다이나믹 리얼리티 앰프2(Dynamic Reality Amp2)'가 내장돼 뛰어난 밸런스와 왜곡이 적은 생생한 사운드를 선사한다. 사용자가 선호하는 사운드 이미지를 수직으로 보정하는 'DSO(Dynamic Stage Organizer)' 기능으로 스피커 위치와 무관하게 생동감 넘치는 사운드를 구현한다.

제품의 부팅 시간은 약 6.2초로 기존 XAV-AX100의 부팅 시간인 18.4초에서 약 2.5배 단축됐다.

아주TV 구독자 3만 돌파 이벤트
당신의 콘텐츠에 투표하세요
뉴스스탠드에서 아주경제를 만나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