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사 16주년, 창간 11주년 아주경제

검색
5개국어 서비스
실시간속보

한국당 국회 부의장 후보에 이주영…"민주당 의장 독주 과감하게 끊겠다"

김도형 기자입력 : 2018-07-12 17:36수정 : 2018-07-12 17:36
"야당, 정부여당 견제하는 것에서 국민 신뢰"

12일 오후 국회에서 열린 자유한국당 의원총회에서 20대 국회 후반기 국회부의장 후보로 선출된 이주영 의원이 김성태 대표권한대행으로부터 축하꽃다발을 받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자유한국당 몫 국회 부의장에 5선의 이주영 의원(경남 창원마산합포)이 12일 선출됐다.

이 의원은 이날 오후 국회에서 열린 의원총회에서 정진석 의원(4선·충남 공주부여청양)을 누르고 부의장 후보로 선출됐다.

윤재옥 당 선거관리위원장은 "총 투표수 101표 중 이주영 후보가 과반수 이상을 득표했다"며 "이 후보가 자유한국당 제20대 국회 후반기 부의장 후보로 선출됐다"고 선포했다. 득표수는 공개하지 않았다.

이 의원은 당선 인사말을 통해 "야당은 역시 정부여당을 제대로 견제하는 것에서 국민의 신뢰와 사랑을 받을 수 있다고 저는 믿는다"며 "그렇기 떄문에 국회의장의 편파와 독주에 대해서는 과감하게 꼬리를 끊어내겠다"고 했다.

이 의원은 "제1야당 몫의 부의장으로서 제게 주어진 책무와 사명을 다해서 자유한국당과 보수우파의 기를 살려갈 수 있는 그런 부의장으로서의 역할을 충실히 하겠다"고 다짐했다.

네티즌 의견

0개의 의견이 등록되어 있습니다.
0자 / 300자
뉴스스탠드에서 아주경제를 만나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