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검색
5개국어 서비스
실시간속보

이유영, '친애하는 판사님께' 여주인공 낙점…윤시윤과 호흡 [공식]

김아름 기자입력 : 2018-05-18 16:22수정 : 2018-05-18 16:22

[사진=오아시스 이엔티 제공]


SBS 새 수목드라마 ‘친애하는 판사님께’(천성일 극본, 부성철 연출)의 여주인공에 이유영이 낙점 돼 윤시윤과 연기호흡을 맞춘다.

‘훈남정음’ 후속으로 오는 7월 방송 예정인 드라마스페셜 ‘친애하는 판사님께’는 법정에서 펼쳐지는 정의와 일반 사람들이 생각하는 정의의 차이를 공감 있게 그려가는 드라마다.

최근 극중 판사 한수호와 형을 대신해 판사로 살아가는 동생 한강호 역의 윤시윤이 확정된 데 이어 이번에는 여주인공에 이유영이 캐스팅된 것.

그녀는 법의 존엄보다 인간의 존엄을 더욱 중요하게 여기는 사법연수원생을 연기하며, 형사 단독부 한수호 판사실에서 시보 생활을 하게 되면서 수호와 인연을 맺게 된다.

드라마 관계자는 “‘친애하는 판사님께’가 윤시윤씨에 이어 이번에는 다양한 매력을 지닌 이유영씨가 캐스팅되면서 서서히 윤곽을 잡아가고 있다”라며 “법정장르물의 장점, 그리고 멜로가 조화를 이루면서 흥미진진하게 그려갈테니 많이 기대해달라”라고 소개했다.

한편, ‘친애하는 판사님께’는 그동안 ‘추노’와 ‘더 패키지’를 집필했던 천성일 작가와 ‘장옥정, 사랑에 살다’ ‘가면’ 등을 연출한 부성철감독이 맡게 된다. 7월 방송예정.

네티즌 의견

0개의 의견이 등록되어 있습니다.
0자 / 300자
아주TV 구독자 3만 돌파 이벤트
당신의 콘텐츠에 투표하세요
뉴스스탠드에서 아주경제를 만나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