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검색
5개국어 서비스
실시간속보

삼성, 미국 신규 가전 공장 조기가동... 김현석 사장 등 출하식 가져

유진희 기자입력 : 2018-01-13 06:00수정 : 2018-01-13 06:00
삼성전자가 미국 신규 가전 공장의 가동에 들어갔다. 

삼성전자는 12일(현지 시간) 미국 사우스캐롤라이나주 뉴베리카운티에 위치한 신규 가전 공장에서 출하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지난해 7월 '첫삽'을 뜬지 7개월만이다.

당초 올해 1분기 말 가동을 목표로 했으나, 미국의 세탁기 세이프가드 조치 움직임에 대응하기 위해 완공을 2개월여 앞당긴 것이다.  

이번 출하식에는 김현석 삼성전자 CE(소비자가전) 부문장과 헨리 맥마스터(Henry McMaster) 사우스 캐롤라이나 주지사 등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네티즌 의견

0개의 의견이 등록되어 있습니다.
0자 / 300자
아주TV 구독자 3만 돌파 이벤트
당신의 콘텐츠에 투표하세요
뉴스스탠드에서 아주경제를 만나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