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실로코리아, 블루라이트‧자외선 차단 ‘니콘 BLUV’ 렌즈 출시

입력 : 2017-02-21 16:47

'니콘 BLUV' 렌즈 이미지.[사진= ​에실로코리아]


아주경제 송창범 기자 = 에실로코리아는 블루라이트와 자외선을 한번에 차단하는 안경렌즈 ‘니콘 BLUV’를 21일부터 시판한다고 밝혔다.

‘니콘 BLUV’는 시중에 나온 기존 블루라이트 차단 렌즈의 단점을 해소한 브랜드 최초의 안경렌즈다.

블루라이트란 380~500나노미터(nm) 영역에서 태양 및 LED 디스플레이가 발하는 가시광선 중 푸른빛을 의미한다. 이 빛은 장시간 노출되면 안구 건조와 시력저하, 두통 및 수면장애 등을 일으킬 수 있다.

이번에 출시된 ‘니콘 BLUV’는 블루라이트를 렌즈에서 직접 흡수시키는 방식으로 렌즈가 투명하고 고스트 현상까지 최소화했다.

특히 블루라이트 380~500나노미터(nm) 전체 영역대에서 34.5%를, 일상생활에 집중된 380~430나노미터(nm) 영역의 블루라이트를 집중 차단함으로써 태양빛은 물론 각종 디지털 기기 사용으로 피로해진 현대인들의 눈을 보호하는데 많은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된다.

‘니콘 BLUV’는 블루라이트뿐 아니라 자외선 차단 성능도 뛰어나다는 평가다. 렌즈 전면에서 자외선을 100% 막을 수 있고, 후면에서 반사돼 눈으로 들어오는 자외선도 96% 차단한다. 기존 렌즈의 후면 자외선 차단율 70% 정도와 비교해 업그레이드됐다.

에실로코리아 마케팅 담당자는 “에실로의 혁신적인 기술로 탄생된 니콘 BLUV는 눈 건강을 한번에 해결할 수 있는 뛰어난 기능을 갖췄다”고 말했다.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