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니스트펀드, 1년새 고객 3배 이상 증가

입력 : 2017-01-19 09:47

[자료제공=어니스트펀드 ]



아주경제 윤주혜 기자 = 어니스트펀드를 통해 P2P대출을 신청한 고객이 1년 사이 3배 이상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P2P금융기업 어니스트펀드(대표 서상훈)는 지난 1년 간의 자사 대출신청자 분석 통계를 19일 공개했다.

조사결과에 따르면, 지난해 대출신청 고객 수는 1월 1967명에서 12월 6182명으로 전년 동기 대비 3배 이상 증가세를 보였다.

대출자 거주지는 1월에는 서울이 43%로 압도적인 높은 비율을 보였으며, 12월에는 서울과 경기권 각각 32%, 30%로 비슷하게 집계됐다. 서울 중심으로 시작된 P2P금융 서비스가 점차 수도권 및 지방으로 확산되고 있는 것으로 추정된다.

여성 대출자도 급증했다. 1월 대비 12월 여성 대출자 비율은 12%에서 20%로 2배 가까이 상승했다. 지난해 어니스트펀드에서 결혼자금 1000만원을 대출한 여성대출자 김세라(가명, 28, 서울 마포구) 씨는 "카드론 대비 낮은 대출금리는 물론, 간편한 서비스 절차와 친절한 응대, 그리고 깨끗한 이미지가 마음에 들어 P2P금융을 선택하게 됐다"고 말했다.

대출자 만기일은 전년 대비 약 5개월 증가했다. 작년 1월에는 24개월 만기가 전체의 70%에 달했으나, 같은 해 12월에는 24개월 비율이 전체의 36%, 30개월 이상이 48%로 장기대출 비중이 더 높아졌다. 어니스트펀드는 대출자 편의를 위해 보다 여유로운 만기 기간을 제공하고 있다.

서상훈 어니스트펀드 대표는 “어니스트펀드는 업계 리딩 기업으로서 P2P금융이 서민 경제에 도움이 되는 조력자가 될 수 있도록 다양한 시도를 해왔고, 그 결과 대환대출 고객이 꾸준히 증가하며 가계 빚 부담 감소 효과를 가져왔다"며 "앞으로도 중저금리의 합리적인 P2P금융 상품 개발로 고객 만족도를 높여 나갈 계획" 이라고 밝혔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