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N10 어워즈' 수상후보 공개, 시청자 투표 시작!

입력 : 2016-09-09 07:37

[사진 제공=CJ E&M]

아주경제 김은하 기자 = 지난 10년간 tvN을 빛낸 콘텐츠와 스타 중 수상의 영예를 안을 주인공은 누구일까?

종합 엔터테인먼트 채널 tvN이 개국 10주년을 기념해 일산 킨텍스에서 개최하는 'tvN10 어워즈'가 10년간의 드라마와 예능 프로그램을 총망라한 수상후보를 공개했다.

오는10월 9일 오후 6시 30분 레드카펫을 시작으로 화려한 막을 올릴 'tvN10 어워즈'는 공식 사이트를 통해 <tvN10 드라마콘텐츠> <tvN10 예능콘텐츠> <tvN10 연기자> <tvN10 예능인> 부문과 <tvN10 베스트 키스> <tvN10 베스트 케미>까지, 6개의 투표부문과 후보를 공개하고 시청자 투표에 들어갔다.(www.tvn10festival.com/Awards/programs/drama/vote)

10년의 세월을 입증하듯, 수상 후보에는 다채로운 작품과 스타들의 이름이 올랐다. 2006년 10월 tvN 개국부터 2016년 6월까지 tvN에서 방송된 프로그램과 출연자 중 시청자들의 추천을 통해 선정된 후보들로, 오늘부터 9월 30일까지 시청자 투표를 거쳐 본식 후보에 반영된다.

◆ 막강 후보 라인업, 박빙 대결 예고!

<tvN10 드라마콘텐츠>부문 후보로는 시청자들에게 가장 많은 지지를 얻은 '시그널'과 '응답하라' 시리즈, '미생'을 비롯해 '막돼먹은 영애씨', '나인', '로맨스가 필요해', '식샤를 합시다' 시리즈 등 35개의 작품이 꼽혔다. '시그널', '응답하라 1988', '또 오해영', '미생' 등의 작품이 상위 10위에 랭크되며 강력한 지지를 받고 있다.

<tvN10 예능콘텐츠> 부문에는 '롤러코스터', '티비엔젤스', '화성인 바이러스, '세얼간이' 등 시청자들의 추천을 받은 추억의 프로그램부터 '꽃보다'와 '삼시세끼' 시리즈, '더 지니어스', '문제적남자', '수요미식회' 등 tvN만의 참신한 색깔을 담아낸 최근 프로그램까지, 30개의 콘텐츠가 선정됐다.

<TOP10 콘텐츠>에는 '꽃보다 청춘', '삼시세끼 어촌편', '더지니어스', '롤러코스터' 등 대표 프로그램이 모두 이름을 올리며 인기를 과시하고 있다.

<tvN10 연기자> 부문에는 주옥같은 연기로 tvN 드라마를 이끈 50명의 배우가, <tvN10 예능인> 부문에는 예능 프로그램에서 눈부신 활약으로 웃음을 선사한 45명의 별이 후보에 올랐다.

tvN 드라마를 통해 남다른 매력을 뽐낸 배우들이 많았던 만큼 박빙의 대결이 예상되는 <tvN10 연기자> 부문 득표 상위권에는 라미란, 조진웅, 박보검, 에릭, 김혜수, 이제훈, 성동일, 서현진, 윤두준, 류준열이 랭크돼 있다.

<베스트 키스>에는 '또 오해영'의 에릭-서현진, '응답하라 1988' 박보검-혜리, '고교처세왕' 서인국-이하나, '오나의 귀신님' 조정석-박보영 등이 올랐다. <베스트 케미> 부문에서는 '미생'의 영업3팀, '응답하라 1988'의 쌍문동 태티서 라미란-이일화-김선영, '디어마이프렌즈'의 김혜자-나문희, '삼시세끼 어촌편'의 산체-벌이, '삼시세끼 정선편'의 이서진-나영석 등이 올랐다.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창간12주년 이벤트 아주탑골공원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