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박수영 행정1부지사, 수원역서 무료급식 봉사

입력 : 2014-01-30 12:14

    사진=개소식 광경


아주경제 김문기 기자 =경기도 박수영 행정1부지사가  30일 아침 7시 30분부터 수원역 노숙인 실내급식시설인 ‘무한돌봄 情 나눔터’에서 무료 급식봉사를 했다.
 
지난 28일 문을 연 ‘무한돌봄 情 나눔터’는 수원역 매산지구대 옆 광장에 마련된 노숙인을 위한 실내 급식시설로, 박 부지사는 명절에도 고향에 가지 못하는 노숙인과 급식봉사자들을 위로하고 조찬도 함께했다.

급식소는 106㎡(32평) 규모의 가설건축물로 1일 330명의 급식이 가능한데 월요일부터 토요일까지 ▲새벽 5시~ 7시(30명) ▲아침 7시 30분~ 9시(100명) ▲저녁 6시 30분~ 9시까지(200명) 하루 세 번 실시된다.

새벽에 일을 나가는 노숙인을 위한 상시급식시설로 전국 최초 마련됐다.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