킨텍스, 국제 3D 프린팅 전시회 공동 개최

입력 : 2013-11-27 12:56
아주경제 최종복 기자 =  경기도 고양시 킨텍스는 3D 프린팅 산업분야 전문순회전시회인 ‘Inside 3D Printing Conference & Expo'를 IT 분야 전문 매체이자 해외 전시 주최기관인 미국의 Media Bistro社와 내년 6월 18일부터 20일까지 3일간 공동 개최하기로 했다고 27일 밝혔다.

행사는 전문 전시회(Inside 3D Printing Expo)와 함께 컨퍼런스 및 이벤트(Maker Pavilion)로 구성된다.
 
전문 전시회에서는 3D 프린터, 3D 스캐너, 소프트웨어, 재료 및 부품 컨설팅 서비스 등이 종합적으로 선보여질 예정이며
 
동시 개최되는 국제 컨퍼런스에서는 첫째날의 일반인 대상 3D 프린팅 산업 소개(Introduction to 3D Printing)를 시작으로 업계 전문가들을 위한 전문 세션들이 2,3일차에 채워질 예정이다.

이번 행사 참가자들은 컨퍼런스를 통해 국내에서는 접하기 힘들었던 3D 프린트 분야의 화두인 특허, 지적재산권, 국내 3D 프린팅 업체들의 해외 수출 기회 등에 대한 내용을 다수의 국제 전문가들로부터 전해 듣고 논의할 수 있다.
 
이외에도 관심 있는 일반인들이 다양한 3D 기기들을 활용해 취미나 판매용으로 직접 제작한 다양한 전시품들을 살펴보고 일부 시연과정도 관람해 볼 수 있는 DIY이벤트(Maker Pavilion)도 구성될 예정이다.
 
3D 프린팅이 미래 융합기술로서 세계적인 관심분야로 급부상하고 국제 특허 및 규제완화에 따라 국내 업체의 미국 등 해외 선지시장 본격 진입이 가능해지고 있는 요즘, 이와 같은 국제 전시회의 필요성은 점차 부각되고 있다.
 
킨텍스 이한철 대표이사는 “향후에도 국내 시장에 안주하지 않고 새로운 글로벌 수익 모델의 개발을 위해 미주, 유럽, 중동 등 여러 국가의 주요 전시회 주최기관들과의 협력사업을 적극적으로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제11회 2020GGGF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