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 록밴드 마룬5 9월 방한

입력 : 2012-06-29 13:59


아주경제 황인성 기자=마룬5가 9월 내한한다.

CJ E&M과 라이브네이션 코리아의 주최로 마룬5는 9월14일 부산 사직체육관과 15일 서울 잠실보조경기장에서 공연을 개최한다.

지난 해 5월 한국을 찾은 "한국 관객이 전 세계에서 가장 뜨겁다"며 애정을 밝인 마룬5는 한국에서 유독 인기가 높다.

특히, 이번 내한공연은 마룬5의 네 번째 정규앨범 '오버익스포우즈드'가 발매된 지 3개월 안에 개최되기 때문에 신곡을 라이브로 접할 수 있다.

이번 신곡은 마룬5가 가장 팝적인 앨범으로 꼽을 정도다. 그만큼 국내에서도 발매돼 음원차트 상위권까지 올라 가요계를 깜짝 놀라게 했다.

이런 마룬5의 인기에 반영해 이번 공연은 규모가 커졌다. 서울은 5만석, 부산은 8000석이 정도가 책정했다.

'마룬5 내한공연'은 7월3일 오후 4시 티켓예매가 시작된다.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제3회 서민금융포럼
    김정래의 소원수리
    아주경제 사진공모전 당선작 발표 안내 2019년 8월 23일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