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검색
5개국어 서비스
실시간속보

한-캐나다 ‘우주·AI·청정에너지·바이오’ 분야서 힘 합친다

정두리 기자입력 : 2017-12-18 12:00수정 : 2017-12-18 12:00
‘한-캐나다 과학기술혁신 심포지엄’ 19일 개최

[ ]


한국과 캐나다가 과학기술혁신 분야의 협력방안을 모색한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오는 19일 서울 그랜드 앰배서더 호텔에서 ‘한-캐나다 과학기술혁신 심포지엄’을 개최한다고 18일 밝혔다.

이번 행사는 ‘한-캐나다 과학기술혁신협력 협정’ 체결 1주년을 계기로, 양국의 산학연 과학기술 전문가들을 초청해 향후 교류‧협력이 유망한 분야를 도출하고, 중장기 협력전략을 논의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번 심포지엄 결과는 오는 20일 개최 예정인 ‘제1차 한-캐나다 과학기술공동위원회’에서 심층 논의한다. 이후 양국 정부 간 과학기술 협력 추진의 발판으로 삼을 계획이다.

이번 심포지엄에서는 4차 산업혁명 시대에 과학기술혁신의 역할을 모색하는 기조연설을 시작으로, 오후에는 4차산업혁명, 생명과학, 우주, 청정에너지 등 4개 기술 분야별로 주제발표와 패널토론이 진행된다.

오전에는 로만 줌스키(Roman Szumski) 캐나다 국가연구위원회 (National Research Council, NRC) 부위원장과 윤종록 한국정보통신산업진흥원 원장이 기조연설을 통해 과학기술 관점에서의 4차 산업혁명의 의미를 짚어보고, 이에 대응하는 양국의 과학기술혁신 협력 방안을 제시한다.

오후에 개최되는 △4차 산업혁명 세션에서는 인공지능과 인간의 상호작용 기술과 발전 방향에 대해서, △생명과학 세션에서는 생물정보학 분야의 기술동향과 활용분야 및 헬스케어 산업과의 연계방안에 대해서 각각 주제발표와 패널토론이 이뤄진다. △우주분야 세션에서는 우주로봇과 소형위성을 활용한 새로운 우주서비스 시장 창출을 위해 협력할 수 있는 방안을 모색하며, △청정에너지 세션에서는 수소연료전지, 태양광 등 미래 신재생에너지 기술개발을 위한 양국 간 협력방안에 대해 논의한다.

정병선 과기정통부 연구개발정책실장은 심포지엄 환영사를 통해 “이번 행사가 양국 간 과학기술 분야의 교류와 협력에 있어 실질적인 성과를 창출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양국이 과학기술 역량 강화 및 기술사업화․창업 등 혁신활동에서도 전략적 동반자로 발전하기를 희망한다”고 밝혔다.

한편, 이번 ‘한-캐나다 과학기술혁신심포지엄’의 발표자료는 행사 종료 후 과학기술정책연구원(STEPI) 누리집에서 확인할 수 있다.

네티즌 의견

0개의 의견이 등록되어 있습니다.
0자 / 300자
AJUTV 추석 특선 다큐멘터리
한중만두를 탐하다
뉴스스탠드에서 아주경제를 만나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