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래프톤, 역대 최대 매출 경신...2023년 영업익 7680억원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강일용 기자
입력 2024-02-08 17:37
    도구모음
  • AI 기사요약
  • * AI기술로 자동 요약된 내용입니다. 전체 맥락과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 전체를 보시길 권장합니다

    크래프톤이 지난해 2조원에 육박하는 연 매출을 기록하며 역대 최대 매출 기록을 경신했다.

    구체적으로 배틀그라운드 PC·콘솔 부문은 매출이 전년 대비 37% 증가했으며, 12월 최대 동시접속자 수도 연중 저점 대비 70% 상승했다.

    배틀그라운드 모바일은 지난해 인도에서 서비스를 재개한 이후 트래픽과 매출 모두 빠르게 회복하며, 12월에는 역대 최대 월 매출을 기록했다.

  • 글자크기 설정
  • 배틀그라운드 매출 증가 저력...인도 시장 복귀 트래픽·매출↑

  • 다크앤다커 모바일, 인조이 등 신작 잇따라 출시 계획

사진크래프톤
[사진=크래프톤]
크래프톤이 지난해 2조원에 육박하는 연 매출을 기록하며 역대 최대 매출 기록을 경신했다.

크래프톤 연결 기준 2023년 매출 1조9106억 원, 영업이익 7680억 원, 당기순이익 5941억 원을 기록했다고 8일 공시했다. 매출과 영업이익, 당기순이익은 전년 대비 각각 3.1%, 2.2%, 18.8% 증가했다.

2023년 4분기 매출은 5346억원, 영업이익은 1643억원을 기록했다. 전년대비 각각 12.9%, 30.% 늘어난 수치다.

구체적으로 배틀그라운드 PC·콘솔 부문은 매출이 전년 대비 37% 증가했으며, 12월 최대 동시접속자 수도 연중 저점 대비 70% 상승했다. 배틀그라운드 모바일은 지난해 인도에서 서비스를 재개한 이후 트래픽과 매출 모두 빠르게 회복하며, 12월에는 역대 최대 월 매출을 기록했다. 크래프톤은 이러한 성과가 배틀그라운드 IP의 견고한 성장성을 입증하면서 인도 시장에서 사업과 게임 포트폴리오 확장 가능성을 시사한다고 밝혔다.
 
이날 컨퍼런스콜에선 주요 신작과 중장기 방향성도 함께 공개됐다. 우선 크래프톤은 2024년부터 '스케일업 더 크리에이티브' 전략에 맞춰 매년 다양한 신작을 출시할 방침이다.

주요 라인업으로 △다크앤다커 모바일(Dark and Darker Mobile) △인조이(inZOI) △딩컴 모바일(Dinkum Mobile) △프로젝트 블랙버짓(Project Black Budget) △서브노티카 2(Subnautica 2) 등이 있다.

이밖에 소수 지분 투자와 퍼블리싱을 결합한 세컨드파티 퍼블리싱을 통해 10여개 이상의 투자를 진행했다. 중장기 사업 방향성으론 △배틀그라운드 IP의 프랜차이즈화 △인도 시장에서의 성장과 독립적인 퍼블리싱 확대 △인공지능 분야의 연구개발 투자 증대를 발표했다.

김창한 크래프톤 대표는 "지난해 배틀그라운드 IP를 중심으로 안정적인 실적을 달성하며, 다수의 라인업 확보에 집중해 새로운 도약을 위한 준비를 마쳤다"며 "올해는 이러한 노력들이 성과로 이어지는 첫 해로, 크래프톤의 계단식 성장을 위한 분기점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