푸틴, '친러' 성향 전 美 앵커와 인터뷰 진행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이동훈 기자
입력 2024-02-07 20:01
    도구모음
  • AI 기사요약
  • * AI기술로 자동 요약된 내용입니다. 전체 맥락과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 전체를 보시길 권장합니다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이 친 러시아 성향인 전 미국 앵커와 인터뷰를 진행했다.

    로이터 통신 등은 7일(현지시간) "크렘린궁에 따르면 푸틴 대통령이 전날 모스크바에서 미국 보수 매체 폭스뉴스의 간판 앵커였던 터커 칼슨과 인터뷰를 마쳤다"고 보도했다.

    칼슨은 7년간 폭스뉴스 대표 프로그램(터커 칼슨 투나잇)을 진행한 인기 앵커였다.

  • 글자크기 설정
  • 우크라이나 침공 이후 첫 서양 언론인 대면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 사진연합뉴스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 [사진=연합뉴스]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이 친 러시아 성향인 전 미국 앵커와 인터뷰를 진행했다.

로이터 통신 등은 7일(현지시간) "크렘린궁에 따르면 푸틴 대통령이 전날 모스크바에서 미국 보수 매체 폭스뉴스의 간판 앵커였던 터커 칼슨과 인터뷰를 마쳤다"고 보도했다.

칼슨은 7년간 폭스뉴스 대표 프로그램(터커 칼슨 투나잇)을 진행한 인기 앵커였다. 도널드 트럼프 전 대통령과 친분을 유지한 극우 성향 논객이다.

그는 2020년 미국 대선 결과 조작 주장과 우크라이나와의 전쟁을 벌인 러시아를 옹호해 논란을 빚었다.
 
미국 폭스뉴스 전 앵커 터커 칼슨이 최근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과 인터뷰를 진행했다 푸틴 대통령은 우크라이나 침공 이후 처음으로 서양 언론인과 대면했다 사진AP·연합뉴스
미국 폭스뉴스 전 앵커 터커 칼슨이 최근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과 인터뷰를 진행했다. 푸틴 대통령은 우크라이나 침공 이후 처음으로 서양 언론인과 대면했다. [사진=AP·연합뉴스]
칼슨은 작년 4월 폭스뉴스에서 나와 자신의 이름을 딴 스트리밍 서비스를 시작했다. 

칼슨은 전날 자신의 사회관계망서비스(SNS) X(전 트위터)에 "푸틴 대통령과 인터뷰를 위해 러시아에 왔다"는 글을 게재했다.

인터뷰가 사실이면 푸틴 대통령은 2022년 2월 우크라이나 침공 이후 처음으로 서방 언론인과 대면하게 된다.

타스 통신은 미국 월스트리트저널(WSJ)의 보도를 인용해 인터뷰가 8일 방송될 가능성이 높다고 전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