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낙연 공동대표 "출마한다면 광주를 최우선 고려"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광주=박승호 기자
입력 2024-02-07 14:23
    도구모음
  • AI 기사요약
  • * AI기술로 자동 요약된 내용입니다. 전체 맥락과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 전체를 보시길 권장합니다

    새로운미래 이낙연 공동대표가 이번 총선에 출마한다면 광주를 최우선적으로 선택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 공동대표는 7일 광주 김대중컨벤션터에서 열린 책임위원회의에 참석해 "호남 정치에 경쟁이 필요하다.

    호남정치가 경쟁력을 잃은 것은 경쟁이 없었기 때문"이라고 말했다.

  • 글자크기 설정
  • 광주에서 책임위원회 열고 "호남정치도 경쟁이 필요"

 
이낙연 새로운미래 공동대표가 7일 광주시 북구 운정동 국립518민주묘지를 참배하고 있다사진연합뉴스
이낙연 새로운미래 공동대표가 7일 광주시 북구 운정동 국립5.18민주묘지를 참배하고 있다.[사진=연합뉴스]

새로운미래 이낙연 공동대표가 이번 총선에 출마한다면 광주를 최우선적으로 선택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 공동대표는 7일 광주 김대중컨벤션터에서 열린 책임위원회의에 참석해 “호남 정치에 경쟁이 필요하다. 호남정치가 경쟁력을 잃은 것은 경쟁이 없었기 때문"이라고 말했다.
 
그가 창당 사흘 만에 광주를 찾은 것은 지역 기반이 겹치는 민주당에 등을 돌린 유권자들을 의식한 것으로 보인다.
 
이 공동대표는 “호남이 압도적으로 지지한 민주당도 예전의 민주당이 아니다. 당내 민주주의와 다양성이 죽은 분위기로는 민주당이 제대로 발전할 수도 없고 정권교체하기도 어렵다”고 말했다.
 
이어 “다당제는 김대중 전 대통령이 이루려고 했던 필생의 과제였다. 호남인들이 저희의 충정을 이해하시고 새로운미래를 도와주시기를 호소한다”고 강조했다.
 
특히 이번 총선에 출마하지 않겠다고 한 자신에게 출마 요구가 많은 것을 의식하며 “출마할지, 전국 선거를 지원할지 당과 상의하겠다”면서 “만약 출마한다면 광주를 최우선으로 검토하겠다”고 말했다.
 
새로운미래 지도부는 이날 오전 광주시 북구 운정동 5·18 민주묘지를 참배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