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성크리처 한소희 日 악플? "일본어라 잘 몰라" 쿨한 반응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전기연 기자
입력 2024-01-16 00:00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사진연합뉴스
[사진=연합뉴스]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경성크리처'에 출연한 배우 한소희가 일본인들의 악플에 대해 언급했다.

15일 오후 서울 종로구 삼청동의 한 카페에서 진행된 인터뷰에서 한소희는 '경성크리처' 공개 후 자신의 SNS에 안중근 의사의 사진을 게재한 후 쏟아진 일본인들의 악플에 대한 질문을 받았다. 

한소희는 "게시물을 올렸을 때 결과를 얻고자 올린 것은 아니었다. 파트1 공개 후 저희가 말하고자 하는 주제와 다른 쪽으로 의견이 흘러가는 것 같았다. 이런 의미로 흘러가면 안 되는데 하는 생각이 들었다"고 입을 열었다.

이어 "다이렉트(메시지)로 '상처받지 말아라' '일본 팬들이 전체 의견은 아니다', '우리도 수용하고 있다' 등이라며 인신공격은 잘못됐다는 것을 알고 있으니 상처받지 말라고 하셨다. 저는 댓글에서 난리가 났다고 하는데 일본어라서 잘 몰랐다. '부부의 세계' 때도 악플이 많이 달렸다고 하는데 무슨 말인지 모른다. 어쨌든 건강하게 해결했다"고 말했다.

특히 한소희는 "내가 생각했을 때는 채옥과 태상(박서준)의 로맨스가 있기는 하지만 그 로맨스 안에는 남녀의 사랑 뿐만 아니라 전우애도 있다. 러브 스토리에만 집중하지 말고 그 시대를 살아가는 각자 다른 성향과 성격을 가진 사람들에 집중을 해줬으면 좋겠다는 마음이었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경성크리처'는 시대의 어둠이 가장 짙었던 1945년 봄을 배경으로 두 명의 청춘 남녀가 크리처와 맞서 싸우는 이야기로 시즌1 10부작이 모두 공개됐다. 시즌2는 곧 공개될 예정이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