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한미군 F-16 전투기 군산서 추락…조종사 비상탈출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최윤선 기자
입력 2023-12-11 10:41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 美 공군, 사고 경위 조사 중

F-16
한·미 연합공중훈련 '비질런트 디펜스'(Vigilant Defence)가 시작된 지난 10월 경기 평택시 주한미공군 오산기지에서 F-16 전투기가 이륙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주한 미 공군의 F-16 전투기 1대가 11일 전북 군산에서 이륙 직후 추락했다. 사고기에 타고 있던 미군 조종사는 비상 탈출한 것으로 알려졌다.

군 당국에 따르면 이날 오전 전북 군산기지에서 주한 미 공군의 F-16 전투기 1대가 이륙한 지 얼마 지나지 않아 인근 지상에 추락했고, 사고기의 조종사는 비상 탈출했다.

다만 조종사의 현재 상태와 민간 피해 여부는 아직 확인되지 않고 있다. 주한 미 공군은 사고 경위를 조사 중이다.

현재 전북 군산기지에는 주한 미 7공군 예하 8전투비행단 소속 F-16 전투기 전력이 배치돼 운용 중이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골프행사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