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말에 잘 팔리는 술 따로 있다"… GS25, 연말 주류 행사 돌입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남라다 기자
입력 2023-11-29 11:49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 크리스마스와 연말연시 겨냥 행사 돌입

GS25에서 모델이 모젤크리스마스 와인을 들고 포즈를 취하고 있다 사진GS25
GS25에서 모델이 모젤크리스마스 와인을 들고 포즈를 취하고 있다. [사진=GS25]
편의점 주류 진열대에 연말 홈파티와 크리스마스 분위기가 찾아왔다.

GS리테일이 운영하는 편의점 GS25가 와인, 위스키, 보드카 등 홈파티와 크리스마스 분위기와 잘 어울리고 연말 구매 수요가 높은 주류 152종을 선정해, 12월 한 달간 주류 행사를 진행한다고 29일 밝혔다. 

GS25가 분석한 자료에 따르면 지난해 12월에 스파클링 와인 매출은 전월 대비 4.2배 더 높은 것으로 집계됐다. 매년 12월에 가장 높은 매출 실적을 보이고 있는 것으로 분석됐다. 

GS25는 이 같은 트렌드 분석을 기반으로 내달 1일부터 △세계 3대 샴페인 하우스인 ‘떼땅져’의 상위 라인 ‘떼땅져프렐류드’ △마릴린먼로의 샴페인이라 불리는 ‘파이퍼하이직’ △그레이스켈리의 결혼 만찬주로 알려진 ‘뽀므리브뤼’ 등 9종의 샴페인을 행사가로 선보인다.

GS25는 이번 행사를 통해 다수의 차별화 주류도 선보인다. 크리스마스 트리 모양을 한 병으로 세계적 유명세를 떨치는 ‘모젤크리스마스’ 2종, 인기 캐릭터 벨리곰 캐릭터을 활용해 12가지 패키지 디자인을 적용한 벨리곰모스카토, 1865X카카오프렌즈골프백에디션도 이번에 출시된다. 

GS25가 몽골 APU사로부터 보드카 ‘에덴’을 한정 물량으로 수입해 자사 주류 스마트오더 와인25플러스에서 국내 최초로 선보인다.

이하림 GS리테일 음용식품팀 매니저는 “과거 취하도록 즐기는 음주 문화에서 프리미엄 주류를 소수가 즐기는 홈파티 문화로 연말 모임이 변화하며 주류 판매 지형도도 변화하고 있다”며 “트렌드, 데이터 분석을 통해 더욱 가치 있고 고객이 원하는 차별화 상품을 다양하게 선보일 것”이라고 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