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유통군, 쇼핑 축제 '롯데레드페스티벌' 진행…계열사 11곳 한자리에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김봉철 기자
입력 2023-10-30 11:30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 내달 2일부터 12일까지…고물가 시대에 각종 할인 프로모션 진행

서울 중구 봉래동에 위치한 롯데마트 제타플렉스 서울역점에서 모델들이 롯데레드페스티벌을 소개하고 있다 사진롯데
서울 중구 봉래동에 위치한 롯데마트 제타플렉스 서울역점에서 모델들이 '롯데레드페스티벌'을 소개하고 있다. [사진=롯데]
롯데 유통군이 롯데 유통군과 함께하는 쇼핑 축제 ‘롯데레드페스티벌(LOTTE Red Festival)’을 새롭게 선보인다.
 
롯데쇼핑은 롯데레드페스티벌은 행사 참여 계열사를 11곳으로 확대해 고객의 라이프스타일 전반에 걸쳐 합리적인 쇼핑 기회를 제공할 계획이라고 30일 밝혔다.
 
롯데 유통군의 백화점, 마트, 슈퍼, 이커머스, 하이마트, 홈쇼핑, 세븐일레븐, 멤버스를 비롯해 롯데GFR이 처음으로 행사에 참여했다. 여기에 롯데GRS와 롯데시네마도 합세해 다양한 할인 상품과 포인트 적립을 제공할 예정이다. 페스티벌 기간 중 각 계열사별 행사 상품 구매고객에게는 엘포인트 최대 10배 적립 혜택도 제공한다.
 
다음달 2일부터 12일까지 진행되는 이번 행사는 롯데 그룹을 상징하는 색상인 ‘레드’와 전국민이 참여하는 ‘축제’의 영단어 ‘페스티벌’을 결합해 ‘전 국민이 롯데 유통 계열사와 함께하는 쇼핑 축제’라는 의미를 담았다.
 
먼저 고물가 속에서 고객들의 장바구니 부담을 덜어줄 먹거리 행사를 풍성하게 준비했다.
 
마트와 슈퍼는 최근 이른바 ‘금(金)겹살’로 불리는 국내산 삼겹살과 킹크랩을 각각 반값에 판매한다.
 
마트의 주류전문점 보틀벙커에서는 와인과 와인글라스 등 행사 주요 상품을, 빼빼로 7종을 20% 할인해준다.
 
또한 동절기 준비에 나서는 고객들을 위한 패션, 뷰티, 생활용품도 합리적인 가격에 판매한다. 백화점은 ‘슈퍼 뷰티 위크(Super Beauty Week)’ 기간 중 인기 11대 뷰티상품을 최대 20% 할인해주는 쿠폰을 선착순으로 제공한다.
 
아울렛은 500여개 브랜드의 상품을 최대 20% 추가 할인해주는 ‘서프라이스 위크(Sur-Price Week)’를 진행한다.
 
이우경 롯데 유통군 마케팅혁신본부장은 “참여 계열사를 지속적으로 늘리고 다양한 고객 혜택을 개발해 롯데레드페스티벌을 롯데 유통군을 대표하는 통합 마케팅 플랫폼으로 만들어나가겠다”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골프행사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