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국서 필로폰 숨겨 입국한 20대 징역 3년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이나경 기자
입력 2023-10-01 11:14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부산세관 국제우편물 위장 마약 적발
    부산연합뉴스 부산본부세관이 지난해 12월부터 올해 6월까지 미국 관세국경보호청 국토안보수사국과의 수사 공조로 국제우편물을 이용한 마약 밀반입 사건을 3건 적발했다고 2일 밝혔다 사진은 초콜릿 볼 속 코카인 202382 부산본부세관 재판매 및 DB 금지
    photoynacokr2023-08-02 091419
저작권자 ⓒ 1980-2023 ㈜연합뉴스 무단 전재 재배포 금지저작권자 ⓒ 1980-2023 ㈜연합뉴스 무단 전재 재배포 금지
초콜릿 볼 속 코카인 [사진=연합뉴스]

마약을 옮겨 주면 수고비를 준다는 유혹에 몸속에 필로폰을 숨긴 채 공항으로 입국한 20대 여성에게 징역형이 선고됐다.
 
부산지법 서부지원 형사1부는 마약류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20대 A씨에게 징역 3년을 선고하고 510만원을 추징했다고 1일 밝혔다.
 
A씨는 지난 3월 태국에서 필로폰 75g가량을 몸 안에 숨긴 채 김해국제공항에 입국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다. 당시 A씨는 태국에서 만난 공범 B씨와 함께 콘돔으로 포장한 필로폰을 신체 은밀한 곳에 넣은 채 입국했다. 필로폰 200g 가운데 A씨는 75g, 공범 B씨는 125g을 숨겼다.
 
A씨는 B씨로부터 마약 운반책 역할을 하면 수고비를 주겠다는 제안을 받고 범행에 가담했다.
 
재판부는 “외국에서 마약류를 수입하는 행위는 국내 마약 범죄를 확산시킬 위험성이 높기 때문에 엄정하게 처벌해야 한다”면서도 “A씨가 밀수한 필로폰이 다른 공범을 통해 시중에 유통된 것으로 보이는 점 등을 고려했다”며 양형 이유를 밝혔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골프행사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