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도내 유통 농수산물 방사능 '적합'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내포)허희만 기자
입력 2023-08-02 10:42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 도 보건환경연구원, 상반기 323건 대상 세슘 등 검사 실시

방사능 검사 장비고순도 게르마늄 감마핵종분석기 사진충남도
방사능 검사 장비(고순도 게르마늄 감마핵종분석기) [사진=충남도]

충남도 보건환경연구원은 지난 1-6월 도내 유통 농수산물과 가공식품에 대한 방사능 검사를 실시한 결과, 모두 검출되지 않았다고 2일 밝혔다.
 
올해 방사능 검사는 일본의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방류 예고에 따라 도민 불안감 해소와 안전한 먹거리 확보를 위해 농수산물을 중점적으로 실시했다.
 
검사는 수산물 32건, 농산물 12건, 가공식품 25건 등 총 69건을 대상으로 방사성 요오드(131I)와 세슘(134Cs, 137Cs) 검출 여부를 확인하는 방식으로 진행했다.
 
또 도교육청과 학교급식지원센터에서 의뢰한 학교급식용 농수산물 식재료 254건에 대한 방사능 안전성 검사도 실시, 모두 적합한 것으로 확인했다.
 
도 보건환경연구원이 지난 2015년부터 실시한 방사능 검사 건수는 총 3343건이다.
 
방사능 검사 결과는 도 보건환경연구원 홈페이지를 통해 공개하고 있다.
 
김옥 도 보건환경연구원 원장은 “일본 원전 오염수 해양 방류에 대비, 방사능 오염 우려 농수산물과 2학기 학교급식 농수산물 식재료에 대한 정밀 검사를 지속적으로 실시, 도민들이 안심하고 섭취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식약처는 일본 원전 사고 이후 후쿠시마 포함 8개 현 수산물과 15개 현 27개 농산물에 대해 수입을 금지하고 있다.
 
이와 함께 일본산 수입 식품에 대해서는 매수입시 방사능 검사를 실시, 그 결과를 식약처 수입식품방사능안전정보 홈페이지에 공개 중이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골프행사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