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스공사, 5억달러 규모 글로벌본드 발행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박기락 기자
입력 2023-06-29 09:59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한국가스공사 본사 사옥[사진=가스공사]



한국가스공사는 27일(현지시간) 5억 달러 규모의 글로벌본드(144A/RegS 외화채권, 표면금리 4.875%)를 발행했다고 29일 밝혔다. 

5년 만기 5억 달러 싱글 트랜치(Single-Tranche)로 발행된 이번 채권은 미국 5년 국채 금리 대비 +0.88% 포인트로 결정돼 최초 제시 금리 대비 32bp 축소됐다.

가스공사는 이번 채권 발행으로 글로벌 투자자들의 굳건한 신뢰를 재확인했으며 지난해 3월 16일 미 연준의 첫 기준금리 인상 이후 발행된 한국 기업(정책금융기관 제외)의 5년물 중 가장 낮은 스프레드로 발행에 성공하며 한국물(KP) 주요 발행사로서의 입지를 공고화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주요국 통화 정책 관련 불확실성 증대와 지정학적 갈등 심화, 글로벌 경기 침체 우려 등 불안한 외부 요인 속에서도 글로벌 에너지 공기업으로서 높은 신인도를 바탕으로 가산금리 축소 및 안정적인 외화 조달에 성공했다고 부연했따. 

이번 글로벌본드 발행에는 최종 오더북 기준 총 94개 기관 투자자가 공모액의 3.4배를 주문하는 관심을 나타냈다. 

지역별 투자자는 아시아 56%, 유럽·중동 32%, 미국 12% 순으며 기관별로는 은행 47%, 자산운용사·펀드 22%, 공공기관·보험사 20%, PB·기타 11%가 참여했다.

가스공사 관계자는 "주기적인 해외 공모채 발행으로 가스공사에 대한 투자자들의 이해도와 관심이 부족할 수 있는 상황은 스프레드 축소로 이어질 수 있었다"며 "앞으로도 에너지 안보의 중추 역할을 수행하는 공기업으로서 조달 비용 최소화 및 안정적인 조달 환경 마련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