샌드박스네트워크, 최문우 전 유베이스 CBO 신임 공동 대표이사 선임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윤선훈 기자
입력 2023-06-21 09:39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 기존 이필성 대표와 공동 대표 체제

왼쪽부터 샌드박스네트워크 이필성 공동 대표이사, 최문우 공동 대표이사. [사진=샌드박스네트워크]

샌드박스네트워크가 최문우 전 유베이스 최고비즈니스책임자(CBO)를 신임 공동 대표이사로 선임하고, 이필성·최문우 공동 대표 체제로 전환한다고 21일 밝혔다.

최 신임 대표는 20여년 간 글로벌 전략 컨설팅 기업과 주요 대기업, 지주사 등에서 기업 경영·전략을 총괄했다. 연세대학교에서 경제학을 전공하고 글로벌 전략 컨설팅 기업인 모니터 그룹에서 전략 컨설턴트 직무를 수행했다. 이후 LG전자 전략실장, 스마일게이트홀딩스 전략·사업관리 담당, 유베이스 CBO 등을 역임하며 기업 아젠다·성장 전략을 수립·실행하고 사업관리를 총괄하는 업무를  수행했다.

샌드박스네트워크는 최 신임 공동 대표 선임을 계기로 이필성·최문우 공동 대표 체제로 전환한다. 이를 통해 경영체계를 보다 고도화하고, 미래 전략 수립에도 박차를 가할 예정이다. 

최 신임 공동 대표는 "샌드박스네트워크는 지난 8년간 이필성 대표이사를 중심으로 미개척지인 MCN 산업의 표준과 새로운 비즈니스 가치를 창출해 온 기업"이라며 "이필성 대표와의 시너지를 통해 샌드박스네트워크의 도전적 혁신과 성장을 이끌어 MCN의 미래를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