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강수 원주시장, 양질의 의료 서비스와 지역경제 활성화 기대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원주)강대웅·차우열 기자
입력 2023-03-28 17:59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 원주 혁신도시 종합병원 들어선다

  • 원주천 새벽시장 주차장 개선 공사 준공

[사진=원주시]

원주 혁신도시 내 의료관광 특화 거점 종합병원이 건립될 예정이어서 정주 여건이 업그레이드될 전망이다.
 
강원 원주시와 (의)삼산의료재단은 28일 시청 투자상담실에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으로 (의)삼산의료재단은 2026년 개원을 목표로 원주 혁신도시 내 지하 2층, 지상 8층 규모(부지면적 9499.9㎡)의 종합병원을 건립한다.
 
기존 혁신도시 내 세인트병원(병원장 우제호)을 운영 중인 (의)삼산의료재단은 소아청소년과, 성형외과, 응급의학과 등 8개 이상 진료과목을 확장하고 응급의학센터, 재활의학센터 등을 갖출 전망이다.
 
원주시는 그동안 이전 공공기관 임직원 및 주민들의 정주여건 개선사항으로 요구가 가장 많았던 의료시설 확충을 위해 노력한 만큼 전문화되고 특성화된 병원이 건립될 수 있도록 각종 인허가 절차 등을 적극 지원할 방침이다.
 
원강수 시장은 “종합병원이 건립되면 양질의 의료서비스 제공 등 원주혁신도시 정주여건 개선은 물론 지역경제 활성화 및 일자리 창출 등의 효과를 가져올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원주천 새벽시장 주차장 개선 공사 준공
강원 원주시는 새벽시장 상인 및 시민들의 고질적인 주차난 해결을 위해 추진한 원주천 새벽시장 주차장 개선 공사를 준공했다고 28일 밝혔다.
 
앞서, 지난해 10월 원강수 시장은 새벽시장 상인회와의 간담회에서 고수부지에 있는 느룹나무를 다른 곳으로 이식하고 그 자리에 주차장을 확보해 달라는 요청을 받고 이번 사업을 지시했다.
 
이에 시는 해당 지역에 주차장 20면을 추가 확충, 새벽시장 주차 면수가 총 330면으로 늘어남으로써 주차난 해소에 다소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또 느룹나무를 부론면 흥호리에 위치한 섬강뚜꺼비 오토캠핑장에 이식하여 하천변 녹지공간을 추가 확보했다.
 
특히 새벽시장 개장 전 사업을 조기 완료함으로써 행정의 신뢰도와 만족도를 높였다.
 
원강수 시장은 “앞으로도 시민들의 애로사항에 대해 지속적인 관심을 갖고 발빠르게 대응해 원주시민의 행복지수를 높이겠다”고 전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골프행사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