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가 흐르는 행복북구, 벚꽃 명소에서 작은 음악회 개최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대구) 이인수 기자
입력 2023-03-28 15:25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 3월 31일과 4월 1일 2일간 공연

대구시 북구는 봄을 맞아 관내 벚꽃 명소에서 작은 음악회를 개최하며, 3월 31일과 4월 1일, 2일간 ‘문화가 흐르는 행복 북구-작은 음악회’ 행사를 진행한다. [사진=대구북구]


대구시 북구는 주민들이 문화예술을 친근하게 향유할 수 있도록 관내 문화 수요가 있는 곳을 찾아다니며 공연을 열고 있는 ‘문화가 흐르는 행복북구’사업으로 봄을 맞아 관내 벚꽃 명소에서 작은 음악회를 개최하며, 3월 31일과 4월 1일, 2일간 ‘문화가 흐르는 행복 북구-작은 음악회’ 행사를 진행한다.
 
이번 공연은 고성동 벚꽃테마거리를 홍보하고 골목 상가에 활력을 불어넣고자 기획이 되어, 오는 3월 31일 금요일 오후 5시 30부터 북구 고성동 벚꽃테마거리에서 개최되는 작은 음악회에는 ‘음악이 흐르는 봄의 골목에서’라는 부제로 퓨전 플루트, 젊은 트로트, 버스킹 공연이 펼쳐진다.
 
4월 1일 토요일 오후 5시부터는 SNS를 통해 인생 사진 포토존으로 잘 알려진 침산정 벚꽃돌계단을 배경으로 ‘음악이 흐르는 봄의 계단에서’를 개최한다.
 
이곳에서는 해금, 바이올린, 어쿠스틱 공연과 즉석 사진 인화 등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봄 저녁의 낭만을 즐길 수 있는 시간이 될 것이다.
 
배광식 북구청장은 “마음을 설레게 하는 아름다운 계절에 북구의 벚꽃 명소에서 개최되는 음악회로 주민들에게 희망과 행복을 선사할 수 있는 시간이 되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