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천시,제37회 도자기축제 내달 26일부터 예스파크·도예촌서 개최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이천)김문기 기자
입력 2023-03-27 11:05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 "침체된 도자산업 활성화와 매력적인 문화관광도시로 나아가는 계기가 될 것"

[사진=이천시]


이천시(시장 김경희)는 올해 이천도자기축제를 4월 26일~5월 7일(12일간) 이천도자예술마을(이하 예스파크)과 사기막골 도예촌에서 개최한다.
 
이번 축제는 37년 역사의 이천도자기축제 전환점이자 새로운 축제 패러다임의 시작이다.지역자원을 활용한 종합축제, 도예인이 참여하고 주도하여 만들어가는 축제, 축제공간 집적화로 방문객 편의도모 및 축제분위기 조성을 주제로 잡았다.
 
예스파크 중앙 회전교차로를 중심으로 양쪽 일직선 도로(750m)에 240여개 공방의 아름다운 도자기 퍼레이드 쇼가 펼쳐지는 판매ZONE, 그 주변에 체험ZONE, 공연ZONE, 푸드ZONE, 전시ZONE을 조성하여 다양한 콘텐츠를 기획하고 있다.
 
판매ZONE은 도자기세일판매를 중점으로 마임공연, 도자기게임, 휴식공간을 조성하여 방문객의 발길을 잡을 예정이다.
 

[사진=이천시]


체험ZONE에서는 도자기축제에서만 경험할 수 있는 전통도자문화(물레, 흙빚기, 장작가마 불지피기, 화덕빵가마 불지피기, 물레시연)체험과 키즈놀이터(에어바운스, 트램폴린), 지역특산물홍보관, 푸드트럭이 구성되었다
 
공연ZONE도 판매존 옆에 임시무대를 만들어 방문객이 항상 음악과 함께 축제를 즐길수 있는 상시공연을 준비 중이다. 그 외에 공연존에서는 4월29일(토) 이천도자기축제기념 제2회 전국사진촬영대회가 개최되며, 축제 운영본부, 의료지원센터, 임시경찰서·소방서, 물품대여소 등이 위치하게 된다.
 
또한, 예스파크 내 먹거리 부족을 해결하기 위해 푸드ZONE에서는 이천새마을지회, 이천시여성단체협의회 등에서 방문객을 위한 지역특산물을 활용한 먹거리부스, 20여개 체험부스와 모래놀이 장, 한국도예고 전시홍보관 등을 준비하고 있다.
 
그리고 전시ZONE에서는 명품도자명장기획전, 이천도자기테이블웨어전, 디지털기술융합관을 만들어 전통도자기에서 일상생활자기 전시, 3D프린팅 시연 등을 선보일 예정이다.
 
이 외에도 학암천과 회전교차로에 튤립 봄꽃밭, 야간조명장미 포토존, 제10회 이천세계문화축제(5월 5일)가 야외공연장 개최될 예정이며, 도작제품 구매고객을 위한 다양한 행사와 이벤트도 준비 중이다.
 
김경희 시장은“이번 축제가 침체된 도자산업을 활성화하고 매력적인 문화관광도시로 나아가는 계기가 될 것"이라며 "방문객이 축제의 모든 요소를 빠짐없이 즐길 수 있도록 준비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