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산건설, 부산 남구지역 취약계층 위한 성금 전달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김윤섭 기자
입력 2023-03-06 14:19
도구모음
인쇄
글자크기 줄이기 글자크기 키우기

오세욱 두산건설 상무(왼쪾)와 권용규 대한적십자사 부산지사 사무처장이 성금 전달식 후 기념촬영하고 있다. [사진=두산건설]


두산건설은 부산 남구 지역 취약계층을 위해 사랑의열매 기탁금 2600만원을 대한적십자사 부산지사에 전달했다고 6일 밝혔다.
 
성금은 부산 남구 우암동·감만동 관내 긴급한 도움이 필요한 위기 가정에 사용될 예정이다. 대상 가정은 두산건설과 대학적십자사 부산지사가 직접 선정한다.

두산건설은 지난해 ‘희망풍차 결연세대 건강지킴이 사업’을 통해 경기도 동남부 지역 취약계층 1303가구에 약 7500만원에 해당하는 쌀과 김치를 전달했다.

또 강원소방본부 삼척지사와 함께 지역 노후 주택 밀집 지역에 소화기 보급을 확대하고자 분말소화기와 경보형 감지기를 기부하는 등 다양한 기부활동을 하고 있다.
 
두산건설은 "최근 고금리와 물가 상승, 에너지 가격 급등으로 취약계층의 고통이 커진 상황에 따뜻한 온기를 전할 수 있게 돼 기쁘게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사회적 취약계층을 위한 다양한 나눔을 통해 지역사회와 함께 성장하는 기업이 되겠다"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제1회  보훈신춘문예 공모전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