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도, 튀르키예 지진 피해 복구에 10만 달러 지원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이종구 기자
입력 2023-02-15 14:47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사진=충북도]


충북도는 지난 6일 발생한 규모 7.8의 기록적인 강진으로 큰 어려움을 겪고 있는 튀르키예 국민들을 돕기 위해 긴급 구호금 10만 달러를 지원하기로 했다고 15일 밝혔다.
 
지진 발생 이후 전 세계에서 구호의 손길을 보내고 있으나, 추위와 구호물품의 부족으로 구조 작업이 더뎌지고 있어, 더 많은 2차 피해 발생이 우려되고 있다.
 
이번 구호금 지원은 조속한 피해 복구와 수백만 이재민들의 신속한 일상회복을 위한 긴급 지원으로 대한적십자사를 통해 전달된다.
 
김영환 지사는 “예상치 못한 지진 참사에 깊은 애도를 표하며 인명구조가 차질 없이 이루어지고, 피해가 조속히 복구되기를 바란다”며 “이번 구호금 지원이 조금이나마 튀르키예의 국민들에게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또 충북도는 충북사회복지공동모금회와 도민 성금 모금 활동과 이재민을 위한 의류, 이불 등 구호품 모으기를 지원할 계획이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