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슬라이드 포토] "자동차도 눈 속에 파 묻혔다"…70㎝ 눈 내린 울릉도 현재 상황은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정세희 기자
입력 2023-01-25 11:14
도구모음
인쇄
글자크기 줄이기 글자크기 키우기
이미지 확대
Next
  • 1 / 4
  • [사진=연합뉴스]

    경북 울릉군에 70㎝ 넘는 눈이 쌓였다.

    25일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중대본)에 따르면 이날 오전 6시 기준 24시간 동안 경북 울릉군에 내린 눈의 양은 70.6㎝에 달했다. 같은 시간 기준 총 적설량은 75.1㎝를 기록했다.

    이번 폭설로 주차된 차들이 눈에 파묻혔으며, 포항~울릉도를 오가는 여객선 운항도 지난 23일부터 중단돼 관광객들의 발이 묶였다.

    여객선은 25일 오후 11시 50분 포항출항을 시작으로 재개될 예정이다.

    울릉군은 제설차 6대, 살수차 3대, 공무원 등을 동원해 제설작업을 이어가고 있다.

    한편, 기상청은 이날 오전 10시를 기해 울릉도·독도에 내렸던 대설주의보를 해제한다고 밝혔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