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물산, 자원 선순환·나눔 실천 '따뜻한 겨울' 만든다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김다이 기자
입력 2022-12-19 08:35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롯데물산이 송파구 관내 1인 가구 200세대에게 '함께해요! 토닥토닥 해피 박스'를 전달한다. [사진=롯데물산]


롯데물산이 자원 선순환에 동참하고 1인 가구 대상 나눔을 실천하는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전개했다고 19일 밝혔다. 

롯데물산은 지난 1일부터 9일까지 롯데월드타워 오피스 입주사와 함께하는 사회공헌 프로젝트 ‘더 마루’를 진행했다. ‘더 마루’는 임직원들이 쓰지 않는 물품을 아름다운가게에 기부해 자원 선순환에 동참하고, 물품 판매 금액을 통해 나눔을 실천하는 공동 프로젝트다.
 
올해 ‘더 마루’ 참여사는 총 21개사로 작년보다 2배 이상 늘었다. 작년 7월에 입주한 우아한형제들과 올해 입주한 BHC, LIG넥스원이 동참했다. 롯데 그룹사 9개사도 함께 했다.
 
타워 1층에 설치한 기부 부스에는 300여 명이 총 4500여 점의 기증했다. 기증된 물품은 내년 상반기 중 아름다운가게 송파가락점에서 ‘더 마루 특별 판매전’을 열고 수익금은 송파구 돌봄 이웃에게 전달할 계획이다.
 
롯데월드타워는 입주사와 함께 타워에서 발생하는 폐기물을 재활용하는 자원 선순환 체계도 구축했다. 롯데물산, 유한킴벌리, 롯데케미칼은 지난 9월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롯데월드타워에서 사용된 폐핸드타월과 폐플라스틱 재활용에 나섰다.

또한 롯데물산은 작년에 이어 올해도 송파구 관내 1인 가구 200세대에게 ‘함께해요! 토닥토닥 해피 박스(이하 해피 박스)’를 전달한다. 작년부터 롯데물산은 기존 독거 노인 지원에서 청년, 중장년 등으로 대상을 더 확대해 해피 박스를 전달하고 있다.
 
올해 해피 박스는 1인 가구에게 필요한 생필품과 간편식 20여 종으로 구성했다. 해피 박스는 19일 1인 가구 200세대에게 전달된다.
 
류제돈 롯데물산 대표이사는 “임직원들과 마음을 모아 우리 주변 이웃에게 따뜻한 선물을 전하게 돼 뜻깊다”며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지역사회를 위한 나눔을 실천하겠다”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