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원랜드 본사 전경[사진=강원랜드]


강원랜드는 24일 한국ESG기준원(KGCS)이 공표한 2022년 ESG 평가에서 통합 A등급을 달성, 우수한 지속가능경영 체계를 구축하고 있다는 평가를 받았다고 밝혔다. 
 
강원랜드는 지난 2020년 이후 3년 연속 A등급을 달성했으며 올해 세부 등급으로 환경부문 B+, 사회부문 A+, 지배구조 부문 A를 받았다.

강원랜드는 이번 평가에서 사회부문이 지난해 대비 한 단계 상향된 A+ 등급을 받았다. 올해 ESG경영을 체계적으로 실천하고, 경영정보를 다양한 채널로 공개하는 등 투명경영을 통해 사회적 책임을 이행한 결과로 풀이된다. 

또 대규모 집합시설을 운영하고 있는 리조트 기업인만큼 방문고객 안전을 위한 시설물 점검을 수시로 실시하고, 지역과 동반성장을 위해 협력사 ESG경영 도입을 위한 지원계획도 수립하고 있는 점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다. 

지배구조 부문 A등급도 올해 공기업 최초로 부패방지·규범준수 시스템(ISO 37001·37301) 통합 인증을 받으며 청렴한 기업문화를 정착시키고, 청렴문화 확산을 위한 다양한 캠페인을 전개한 노력을 인정받은 결과다. 
 
이삼걸 강원랜드 대표는 "ESG 경영에 대한 국민들의 관심이 집중되고 있는 만큼 이번 3년 연속 통합 A등급 달성은 의미 있는 성과"라며 "내년에도 우수한 등급을 지속달성 할 수 있도록 글로벌 기준에 맞는 ESG경영을 강화하겠다"고 밝혔다. 

상대적으로 낮은 평가를 받은 환경부문에 대해 강원랜드는 관계자는 "친환경 리조트 구현을 위해 리조트 음식물 재자원화 100% 달성, 에코 프로젝트 시행 등 장기적 관점의 비즈니스 모델 발굴을 위해 노력 중"이라고 설명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