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산업진흥원, 디지털 헬스케어 기업 美진출 지원 성과···400만달러 규모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이효정 기자
입력 2022-11-24 14:39
도구모음
인쇄
글자크기 줄이기 글자크기 키우기

 
 
한국보건산업진흥원은 국내 디지털 헬스케어 기업의 미국시장 진출 전주기 지원 사업을 통해 400만 달러(약 54억원) 규모의 계약을 체결하는 지원 성과를 창출했다고 24일 밝혔다.

진흥원은 국내 유망 디지털 헬스케어 기술‧제품의 해외진출 지원을 위한 해외로드쇼 개최 및 유망 바이어 사전매칭, 유력 파트너간 해외실증 연계 등 글로벌 시장 진입을 위한 단계별 지원사업을 추진 중이다. 

특히 올해는 해외로드쇼 참가지원을 통해 국내기업의 해외 네트워크 구축부터 해외실증 과제 수요발굴 및 IR피칭컨설팅 등 실증연계까지 지원했다. 

디지털 헬스케어 기업인 스마트사운드는 지난 3월 ‘2022 HIMSS USA’와 9월 미국 보스턴에서 개최한 ‘해외로드쇼‘에 참가해 미 국방성 및 미 주정부 해외실증 연계 지원을 받았다. 최종적으로 스마트 청진기 제품을 미국 기술투자 기업인 루시케 글로벌 그룹(Luceque Global Group)사와 400만 달러 규모의 계약을 체결하는 성과를 냈다.

이행신 진흥원 국제의료전략단장은 “차년도부터는 해외실증 연계 지원사업을 본격화해 북미 시장 진출에 박차를 가할 것”이라며 “전략국가를 확대해 중국·ASEN 지역의 해외실증 수요도 발굴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극의시대_PC_기사뷰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