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원덕 우리은행장, 제주올레길로 고객동행 전국순례 마무리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박성준 기자
입력 2022-11-23 13:47
도구모음
인쇄
글자크기 줄이기 글자크기 키우기

이원덕 우리은행장(앞줄 왼쪽 8번째)이 23일 제주도에서 임직원 80여명과의 플로깅(쓰레기를 주우며 조깅하기) ESG활동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 우리은행]

우리은행은 이원덕 우리은행장이 지난 22~23일 전행 우수직원과 함께한 제주 영업그룹 방문을 끝으로 올해 총 95개 고객사, 119개 전체 영업그룹에 대한 현장 소통을 성공적으로 마무리했다고 23일 밝혔다.

이 행장은 "현장에서 2백여명의 고객과 전체 영업그룹을 방문하면서 우리은행의 최고경영자(CEO)는 나 한 사람이 아니라, 고객 중심 영업에 힘쓰고 있는 임직원 모두라는 것을 느꼈다"며 소회를 밝혔다.

앞서 이 행장은 올해 3월 취임 이후 전국을 돌며 '고객중심·현장경영' 실천 행보를 이어왔으며, 임직원과 함께 제주에서 사회공헌 활동을 실시했다.

우선 지난 22일 사단법인 제주올레와 '우리은행과 함께하는 에이블 올레 프로젝트'를 진행하고, 기부금 2000만원을 전달했다. 프로젝트는 누구나 즐길 수 있는 장애 없는 길을 만들겠다는 목표로 시각장애인을 위해 마련됐다.

기부금은 △'시각장애인과 함께 걷기 동행' 자원봉사자 양성과정 △시각장애인 맞춤형 걷기 여행 프로그램 개발 및 운영 △시각장애인 올레길 이용 가이드 마련 등에 사용될 예정이다.

아울러 23일에는 은행장을 비롯한 임직원 80여명이 올레길 10코스 지역을 플로깅(쓰레기를 주우며 조깅하기)하는 ESG 활동을 펼쳤다.

이원덕 은행장은 "우리은행은 '모두가 함께하고, 모두와 같이 동행하는 은행'으로서, '고객의 행복한 금융'을 위해 앞장서고 123년간 고객과 함께 걸어온 여정을 이어갈 것"이라고 전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궁궐트레킹_2023_기사뷰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PC_아시안게임_기사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