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콩증시] 中 코로나 확산세에 홍콩 항셍지수 3% 가까이 급락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최예지 기자
입력 2022-11-21 11:32
도구모음

[사진=홍콩거래소 트위터]

21일 홍콩 항셍지수가 3% 가까이 미끄러졌다. 중국 내 코로나19 확진자 수가 급증해 '제로코로나' 해제 계획이 차질을 빚을 것이라는 우려가 커지면서다. 

이날 오전 10시 21분(현지시간) 홍콩 항셍지수는 전 거래일보다 472.94포인트(2.63%) 하락한 1만7519.60에 거래되고 있다. 장중 한때 3% 이상 떨어져 2주 만에 최대 낙폭을 기록하기도 했다. 홍콩 증시 대표 기술주의 주가를 반영한 항셍테크지수(HSTECH)도 같은 시간 3% 이상 급락했다. 항셍테크지수도 이날 장중 5% 이상 떨어졌다. 

이날 홍콩 증시의 급락세는 중국 내 코로나19 확산세가 커진 데 따른 결과다. 21일 중국 국가위생건강위원회에 따르면 이날 0시 기준 중국 31개 성·시·자치구에서 확인된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수는 2만6824명(무증상자 2만4547명 포함, 해외 유입 불포함)으로 집계됐다. 일일 확진자수로는 지난 4월 13일 이후 6개월여 만에 최대치다. 이에 따라 중국 신규 확진자는 닷새 연속 2만명을 넘어섰다.

특히 중국 수도 베이징에서 하루 코로나19 감염자가 900명을 넘어섰다. 하루 사이 330명이 늘어난 것으로 사망자도 2명 추가됐다. 각급 학교는 모두 온라인으로 전환되고 감염자가 가장 많이 나온 차오양구는 식당 내 식사 중단, 재택근무 등 봉쇄에 가까운 조치를 강화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극의시대_PC_기사뷰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아주NM&C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