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주푸드로 맛있는 김치 담그세요"…2022 전주김장문화축제 개막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김한호 전북취재본부 취재국장
입력 2022-11-18 14:20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 이달 20일까지 열려…'맛과 멋의 고장 전주' 맛볼 좋은 기회

2002 전주김장문화축제가 18일 개막된 가운데, 우범기 전주시장이 김장체험을 하고 있다.[사진=전주시]

지역에서 생산된 건강한 식재료로 김장을 함께 담그며 온 가족이 함께 즐기는 김장문화축제가 문을 열었다.

(재)전주푸드통합지원센터(센터장 유정희)는 18일부터 전주종합경기장과 전주푸드 직매장 등 전주시 일원에서 ‘맛의 고장 전주’의 김장을 배우고 체험할 수 있는 ‘맛과 멋을 버무린 2022 전주김장문화축제’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20일까지 열리는 이번 행사는 전주지역 기관·단체들이 대거 참여한 가운데 함께 만든 김장김치를 주변의 소외된 이웃들과 나누는 김장나눔행사와 200여 가족이 참여한 김장담그기 체험행사로 구성됐다. 

또한 400여 가족이 배추와 양념을 가까운 전주푸드 직매장에서 수령해 집에서 김장을 손수 담가보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이와 함께 김장 체험행사에서는 전주김치 명가인 안명자 명가의 레시피로 버무린 김치소가, 김장나눔행사의 경우 전주 김치명가인 김명옥의 레시피로 버무린 김치소가 각각 제공된다. 

김장재료는 지역에서 생산되고 안전성이 인증된 농산물이다. 

특히 이번 축제에서는 전주지역 농민이 생산한 양파, 무, 배추, 고춧가루 등 김장에 필요한 김장재료를 판매하는 김장직거래장터도 운영된다.

이외에도 각 가정에서 김치통과 고무장갑, 김장매트, 앞치마 등을 미리 준비하고, 비닐 등 일회용품 지급을 최소화하는 등 탄소중립 실현을 위한 ESG 환경축제로 운영돼 의미를 더해줄 예정이다.
 
서울 종로구와 상호 우호·정책협력 강화

[사진=전주시]

전주시와 서울 종로구가 상호 우호 강화와 정책협력을 위해 지속적인 교류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전주시는 18일 우호도시인 서울 종로구 관계자들이 국내·외 교류 활성화를 위한 우수정책 벤치마킹을 위해 전주를 찾았다고 밝혔다.

이날 양 지자체 관계자들은 전주시 사회혁신센터에서 국제교류 우수정책을 공유하고 자매우호도시 교류협력 강화를 위한 실무자 협의를 진행했다.

또한 종로구 방문단은 경기전과 전주한옥마을 등 전주시의 문화 관광자원에 대한 벤치마킹도 진행했다. 

한편, 전주시는 지난 2008년 종로구와 우호도시 협약을 맺고 지속적인 교류 협력을 이어오는 등 국내 4개의 지자체와 자매우호도시 교류 체결을 맺고 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