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보증권, 창립 73주년 '드림이 사회공헌활동' 실시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홍승우 기자
입력 2022-11-18 10:14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교보증권은 창립 73주년을 기념하고 미래세대와 함께하고자 ‘드림이 사회공헌활동’을 실시했다. 임직원 자발적 참여로 ‘사랑의 헌혈’, ‘따뜻한 밥상 드림이’ 활동을 진행했다. 교보증권 직원들이 헌혈 봉사를 하고 있다. [사진=교보증권 제공]


교보증권은 창립 73주년을 기념하고 미래세대와 함께하고자 ‘드림이 사회공헌활동’을 실시했다고 18일 밝혔다.
 
우선 ‘사랑의 헌혈’은 코로나19 장기화로 혈액 수급 불안정 해결에 동참하고자 기획됐다. 지난 10일, 14일에 진행된 사랑의 헌혈은 임직원 100여명이 참여했다.
 
‘드림이 따뜻한 밥상’은 국제구호단체 기아대책과 함께 결식아동에게 간편식, 영양제, 반찬 등을 담은 식량키트를 지원하는 프로그램이다.
 
지난 16~17일에 임직원 100여명이 참여했으며, 사랑이 담긴 키트를 만들어 전국 결식아동 288명에게 전달했다.
 
또한 소외계층 아이들이 건강하게 성장할 수 있도록 ‘헬스 챌린지’ 활동을 이달 말까지 진행한다. 모든 직원들이 줄넘기, 워킹, 홈트 등 참여시 쌓인 후원금을 보육원, 장애우 시설, 지역아동센터 등 12곳에 전달한다.
 
송의진 경영관리실장은 “미래세대와 함께 사는 세상을 만들기 위해 우리 모두의 정성과 사랑이 필요하다”며 “어려운 이웃과 함께 성장해 지속 가능한 가치를 실현하자”고 설명했다.
 
한편 교보증권은 ESG경영 전략과제 중 ‘미래세대 중심 지역사회 참여’ 프로그램 구체화로 자립준비청년을 지원하는 ‘드림업(Dream up)’을 실시한다.
 
‘드림업’은 보호, 주거, 생계, 교육, 정서 분야로 나눠 자립청년들에게 실질적으로 지원해 향후 시혜자로 성장토록 하는 장학금 프로젝트다. 올해 말에 영등포사회복지협의회, 돈보스코 생활자립관 등에서 추천을 받아 심사를 거쳐 대상 청년들에게 2000만원을 후원할 예정이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