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수처 "역량 강화 위해 검사 40명·수사관 80명까지 증원해야"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우주성 기자
입력 2022-11-15 12:42
도구모음
인쇄
글자크기 줄이기 글자크기 키우기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 [사진=연합뉴스]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공수처)는 15일 조직역량 강화 방안과 운영 현황 등을 분석한 정책연구서를 발간했다고 밝혔다.
 
보고서는 분석을 통해 검찰청 등 국내 다른 기관과 비교 시, 공수처에 총 40명의 검사와 80명의 수사관 인력이 필요하다고 밝혔다.
 
연구 용역을 수행한 한국정책능력진흥원은 현행 공수처법에 명시된 검사 정원을 ‘25명 이내’에서 ‘40명 이내’로, 수사관 정원은 ‘40명 이내’에서 ‘80명 이내’로 수정하는 안을 보고서를 통해 제언했다.
 
보고서는 또 해외 공직자부패 수사기관에 대한 분석을 바탕으로 교육 제도 개선, 교육 훈련 강화를 통한 우수인력 양성안도 함께 언급했다.
 
공수처는 이번 정책연구서를 인사 관리 등에 활용한다는 계획이다. 국회에도 이를 제공해 공수처법 개정을 위한 자료로 사용토록 한다는 것이 공수처 방침이다.
 
김진욱 공수처장은 “정책연구서가 공수처의 수사·행정 인력 확충을 위한 객관적인 근거 자료로 활용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