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태국 게임쇼에서 비즈니스 상담과 '경기 국제 이스포츠 대회' 진행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수원)강대웅 기자
입력 2022-10-24 14:22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 3480만 달러, 수출 상담액 달성...6000여명 참석 열기 '가득'

 태국 게임쇼 모습   [사진=경기도]

경기도가 24일 태국 방콕에서 지난 21일부터 23일까지 열린 태국 게임쇼와 연계한 ‘이(e)스포츠 결합형 해외진출 지원’ 사업에서 비즈니스 상담과 경기 국제 이스포츠 대회 개최 등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도에 따르면 ‘이스포츠 결합형 해외진출 지원’ 사업은 경기도 게임의 새로운 수출모델을 발굴하기 위해 이스포츠와 결합해 현지에서 진행하는 글로벌 진출사업이다.

태국 게임쇼는 동남아 지역 대표 게임쇼로 올해 약 16만명이 행사장을 찾았으며 태국은 동남아시아 전체 게임시장의 21%를 차지한다.

이번 사업은 △글로벌 배급사(퍼블리셔) 방문 및 전문가 세미나 △현지 태국인 게이머 대상 게임 시연 테스트(FGT) △태국게임쇼 방문 배급사(퍼블리셔) 연계 비즈니스 매칭 상담 등 기업 대 기업(B2B) 전문 프로그램과 태국게임쇼에서 개최되는 △‘경기 국제 이스포츠 대회’로 진행됐다.

기업 대 기업(B2B) 프로그램에는 △글렌 스튜디오 △님블뉴런 △넥스트올 △로드스타즈 △샤인게임즈 △소울게임즈 △슈가웍스 △엔본 △큐랩 총 9개 기업(가나다순)이 참가했고, 경기 국제 이스포츠 대회에는 △님블뉴런이 참가했다.

9개 기업은 현지 태국인 게이머를 대상으로 게임 시연 테스트(FGT)를 진행하고 현지화 피드백을 받았으며 이를 바탕으로 태국게임쇼를 방문한 배급사와 비즈니스 매칭 상담을 진행함으로써 3480만 달러의 수출 상담액 성과를 달성했다.

비즈니스 매칭 상담에는 △일레트로닉 익스트림 △리플스아시아 △케이와이지 △와이지지드라질 등 다양한 글로벌 배급사가 방문해 경기도 게임의 글로벌 시장 진출 가능성을 높였다.

경기 국제 이스포츠 대회는 경기도 게임의 국제적 이스포츠화를 지원하기 위해 2022년 태국쇼 안에서 개최됐다.

6000여명이 참가한 이번 대회에서는 경기도 소재 게임기업인 님블뉴런의 ‘이터널리턴’이 종목으로 선정됐다.

기업 대 기업(B2B) 프로그램에 참가한 김재수 로드스타즈 대표는 “좀비 웨이크의 글로벌 출시를 앞두고 태국 현지에서 진행된 이번 프로그램이 큰 도움이 됐다”고 했다.

경기 국제 이스포츠 대회 종목사인 임성민 님블뉴런 이사는 “‘이터널리턴’이 22년 경기 국제 이스포츠대회 종목사로 선정돼 태국게임쇼에서 함께 플레이하는 재미를 생생히 선보일 수 있었다”고 말했다.

송은실 도 미래산업과장은 “오랜만에 해외 현지 팬 분께 경기도 게임의 재미를 선보일 수 있었다”며 “앞으로 경기도 게임의 해외시장 진출과 이스포츠화를 지원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산업통상자원부가 발표한 2020년 수출입 동향을 보면 게임의 수출규모는 81억 9000만달러로 K-콘텐츠 수출의 약 70%를 차지하며 이는 한국의 주요 수출 품목인 이차전지(75억 1000만달러)를 앞선 수치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