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양소방, 새정부 출범 초기 화재예방 집중강화기간 추진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안양) 박재천 기자
입력 2022-06-03 14:40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안양소방서 전경[사진=안양소방서]

경기 안양소방서가 새 정부 출범초기 기간 대형화재 방지와 인명피해 저감을 위해 화재예방 집중강화기간을 추진한다.

3일 소방서에 따르면, 이 기간 동안 반복적으로 화재가 발생하는 5대 분야인 노후 공동주택, 취약계층 거주시설, 복합건축물, 위험물 시설, 대공간구조 건축물 등 대상별 맞춤형 예방대책을 수립하고 시행한다.

특히, 비상구 폐쇄, 소방시설 작동상태 등 지도점검을 위한 특별조사, 스프링클러 미설치된 노후 공동주택 실태조사, 고시원 등 다중이용업소 3대 불법행위 등 소방시설차단·폐쇄행위 일제 단속도 진행할 계획이다.

또 화재안전 컨설팅, 안전점검의 날 운영 등을 통한 민간중심의 안전 생태계를 구축, 화재 초기 대응강화를 중점 추진함으로써, 대형화재를 방지하고 인명피해도 저감할 방침이다.

한편, 나윤호 서장은 “새 정부 출범 초기 대형화재 방지와 인명피해 저감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면서 “일상 속에서 화재예방에 대해 각별히 주의를 기울여 달라"고 당부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