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중기부서 첫 간부회의 개최
  • 구내식당서 직원들과 오찬도

이영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이 5월 23일 정부세종청사에서 열린 첫 간부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사진=중소벤처기업부]

이영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은 23일 “국민의 성공과 윤석열 정부의 성공을 위해 매우 중차대한 시기”라고 강조했다.
 
이 장관은 이날 정부세종청사 중기부 영상회의실에서 열린 첫 간부회의에서 “중요한 시기에 장관직을 맡게 돼 책임감이 크다”며 이같이 밝혔다.
 
이 장관은 “오늘 오전에 한덕수 국무총리 취임식이 있었다”며 “한 총리는 소상공인에 대한 온전한 손실보상 지원 등을 위해 국회 의결 직후 신속·효율적으로 집행하도록 할 것, 중소벤처기업을 경제의 중심으로 세울 것, 지역 주도 균형발전 시대 열 것 등 중기부의 역할에 대해 주로 얘기를 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한 총리가 언급한) 이런 목표를 이루기 위해 저부터 노력하고 분발하겠다”고 힘줘 말했다.
 
이 장관은 이날 중기부 청사 구내식당에서 직원들과 오찬을 함께하기도 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1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