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은행-삼육대, 기부문화 확산 맞손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정명섭 기자
입력 2022-05-19 10:48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 '우리내리사랑 신탁서비스' 업무협약

우리은행은 지난 18일 서울 소재 삼육대학교 대회의실에서 삼육대와 기부문화 확산을 위한 '우리내리사랑 신탁서비스'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송현주 우리은행 투자상품전략그룹 부행장(오른쪽)과 김일목 삼육대 총장이 협약 체결 후 기념촬영하고 있다. [사진=우리은행]

우리은행과 삼육대학교가 기부문화 확산을 위해 손을 잡았다.
 
우리은행은 지난 18일 서울 노원구 소재 삼육대와 ‘우리내리사랑 신탁서비스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9일 밝혔다.
 
이날 협약식에는 송현주 우리은행 투자상품전략그룹 부행장, 김일목 삼육대 총장이 참석했다. 양측은 우리내리사랑 신탁서비스를 활용한 신탁 기반 자산 설계 활성화와 기부문화 확산에 적극 협력해 나가기로 했다.
 
작년 출시된 우리내리사랑 신탁서비스는 상속·증여·기부 신탁상품과 서비스를 포괄하는 우리은행 가족자산승계신탁 브랜드다. 기부에 특화된 ‘우리 나눔신탁’은 위탁자와 수탁자가 유언 대용 신탁계약을 맺고, 학교·병원·공익단체 등 원하는 기부처를 연속 수익자로 지정하면 위탁자 본인 사망 시 수탁자가 신탁계약에 따라 기부처에 재산을 이전한다.
 
양측은 이번 협약을 통해 대학 기부에 대한 니즈가 있는 고객의 생애 플랜과 자산 계획에 맞춰 기부신탁 설계에서부터 전문적 금융 솔루션까지 제공할 계획이다.
 
우리은행 관계자는 “최근 ‘웰 다잉(Well-Dying)’을 추구하는 시니어 인구가 늘어나며 본인 삶과 철학이 담긴 사후 자산 설계를 고민하는 수요가 증가하고 있어 이에 발맞춘 신탁상품과 금융서비스를 제공하고자 이번 협약을 맺게 됐다”며 “앞으로도 상속·증여·기부신탁 상품과 서비스를 아우르는 브랜드인 ‘우리내리사랑 신탁서비스’를 통해 차별화된 금융서비스를 제공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