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택시청, 장애인역도팀 개인전 전원 삼관왕과 단체전도 메달 싹쓸이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평택)강대웅·윤중국 기자
입력 2022-05-17 16:51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 총 24개 금21, 은3 획득

  • 평택시, 예절교육관 전통 성년례 거행

[사진=평택시청]

평택시청 직장운동경기부 장애인역도팀이 ‘제10회 경기도지사기 전국장애인역도대회’에 선수 4명이 출전해 전원이 메달을 획득하며 총 24개(금21, 은3)를 획득하는 쾌거를 이뤘다고 17일 밝혔다.
 
이 대회는 경기도 평택시 안중체육관에서 지난 11일~15일까지 5일간 진행됐고 전국 시・도에서 약 160여명의 선수가 출전했다.
 
평택시청 장애인역도팀은 단체전 경기에서 △정연실, 박광열, 김규호 선수가 혼성 벤치프레스부 단체전 –240㎏ 경기에서 금메달 9개 △나용원 선수가 남자 벤치프레스부 단체전 –240㎏ 경기에서 은메달 3개를 획득하며 기분 좋은 출발을 했다.
 
이어지는 개인전 경기에서 △박광열(남자 벤치프레스부 –65㎏) 금메달 3개 △김규호(남자 벤치프레스부 –80㎏) 금메달 3개 △나용원(남자 벤치프레스부 –97㎏) 금메달 3개 △정연실(여자 벤치프레스부 –73㎏) 금메달 3개를 획득해 선수 전원이 삼관왕에 등극했다.
 
특히, 이날 김규호 선수는 190㎏을 들어 올려 한국신기록(기존 183)을 갈아치워 모두를 놀라게 했다. 또한 이 대회의 '최우수선수상'을 수상하며 대회를 마무리했다.
 
평택시청 장애인역도팀 박성준 감독은 “항상 선수들이 마음 편하게 훈련하여 대회에서 좋은 성적을 거둘 수 있도록 지원과 관심을 아끼지 않는 평택시에 항상 감사드린다”라며 “곧이어 열릴 6월 평택세계장애인역도 아시아오세아니아 오픈선수권대회에서도 선수들이 좋은 성적을 낼 수 있도록 열심히 노력하겠다”고 했다.
 
평택시, 예절교육관 전통 성년례 거행

[사진=평택시]

평택시에서는 제50회 성년의 날을 맞아 예절교육관에서 전통 성년례를 거행했다고 17일 밝혔다.
 
조수화 예절교육관장의 집례로 진행된 성년례는 평택마이스터고등학교 학생 44명이 참석하여 남자는 상투를 틀고 관을 쓰는 관례, 여자는 쪽을 져서 비녀를 꽂는 계례 의식을 재현해 성인이 되었음을 축하하고, 전통문화에 대한 긍지와 자부심을 심어주는 의미있는 자리가 되었다.
 
최원용 평택시 부시장은 “전통 성년례를 통해 몸과 마음이 독립을 할 수 있는 때가 된 만큼 책임감과 올바른 가치관을 가진 훌륭한 인재로 성장하길 바란다”고 전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