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년 동기 대비 매출액 15.2%, 영업이익 8.8% 각각 증가
  • 클라우드 협업 플랫폼, 구독형 한컴 등 사업 포트폴리오 개편 계획

한글과컴퓨터 1분기 실적[사진=한글과컴퓨터]

한글과컴퓨터(이하 한컴) 1분기 실적을 13일 공시했다. 별도기준 매출액은 311억원으로, 전년 동기보다 15.2% 늘었다. 영업이익은 100억원(전년 동기 대비 8.8% 상승)이다.

한컴은 최근 공공분야 클라우드 전환이 본격화되면서 웹 오피스 매출이 증가했으며, 신규 기업고객도 지속적으로 증가하면서 매출액과 영업이익이 성장했다고 밝혔다.

연결기준으로는 매출과 영업이익이 각각 900억원, 70억원을 기록했다. 연결종속사인 한컴MDS는 사업포트폴리오의 개편하에 수익성이 개선되고 있으나, 한컴라이프케어의 손실 발생으로 전년보다 매출이 감소하였다.

올해 한컴은 '글로벌-데이터-서비스' 중심의 전략으로 글로벌 클라우드형 소프트웨어(SaaS) 시장 진출, 데이터 분석 기술 역량 강화, 신규 서비스 사업 추진 등을 통해 성장 로드맵을 추진하는 한편, 종속사와 그룹사의 사업 포트폴리오를 재편해 수익성 제고와 신사업 효율성 증대를 꾀할 방침이다.

한컴 관계자는 "상반기 내 NHN과 함께 한컴두레이를 통한 클라우드 협업플랫폼 성과를 가시화하고 메타버스 서비스를 선보일 예정이며, 하반기에는 구독형 한컴오피스, SaaS 사업 강화 등을 통해 한컴의 새로운 기조를 더욱 공고히 해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주코피아] 뉴스레터 구독이벤트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우리은행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