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지난해 선보인 싸이월드 한컴타운, 싸이타운으로 개편
  • 오는 12일까지 비공개 베타테스터 42명 모집

한글과컴퓨터가 오는 싸이타운 CBT에 참여할 테스터 42명을 모집한다고 5월 9일 밝혔다.[사진=한글과컴퓨터]

한글과컴퓨터가 메타버스 플랫폼 '싸이타운' 정식 출시를 앞두고, 비공개 테스트(CBT)를 진행한다고 9일 밝혔다.

오늘부터 12일까지 진행하는 싸이타운 CBT 테스터 모집은 한컴, 싸이월드, 한컴프론티스 홈페이지를 통해 누구나 신청할 수 있다. 테스터로 선정된 42명은 애플리케이션 싸이타운을 공식 출시 전에 1주일간 먼저 체험해 볼 수 있다.

한컴은 이번 CBT를 통해 미니미, 커뮤니티, 사운드, 직관성, 편의성 등을 점검하고 개선의견을 반영하고 정식 출시를 준비한다.

한컴은 지난해 공개한 메타버스 플랫폼 싸이월드 한컴타운을 싸이타운으로 명칭을 변경하고, 그래픽을 2.5D에서 3D로 고도화했으며, 미니미 꾸미기, 미니미 모션 등 다양한 기능 추가와 브랜드 입점 서비스 설계를 강화해 왔다.

이번 CBT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주코피아] 뉴스레터 구독이벤트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우리은행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