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김 후보, '경기도표 호국보훈' 공약 발표... 중앙보훈병원 유치 등 약속
  

국민의힘 김은혜 경기도지사 후보 모습 [사진=페이스북 캡처]

국민의힘 김은혜 경기도지사 후보가 9일 “나라를 위해 헌신하고 희생하신 분들이 존중받고 예우받는 경기도가 돼야 한다”고 강조하면서 ‘경기도표 호국보훈’ 공약을 발표했다.
 
김 후보는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올린 <나라를 위해 '헌신'하고 '희생'하신 분들이 ‘존중’받고 ‘예우’받는 경기도, 김은혜가 만들겠습니다>란 제목의 글을 통해 이같이 밝혔다.
  
김 후보는 이어 “우리 경기도는 북한과 국경을 맞대고 있어 안보가 불안한 곳에는 기업도, 투자도 들어오기 힘들다”며 “국가를 위해 헌신한다는 것이 당연해 보이지만 우리는 이 '당연함'에 감사해야 하며 우리가 누리는 자유와 번영은 수많은 분의 헌신과 희생 덕분이다”고 말했다.
 
김 후보는 또 “저 김은혜의 다 같이 잘사는 경기에선 국가를 위해 헌신하고 희생한 분들이 충분한 예우를 받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며 “6.25 한국전쟁과 베트남전쟁에 참전하신 분들을 존중하고 그동안의 부족한 처우를 개선해 참전용사를 제대로 예우하는 경기도가 되도록 앞장서겠다”고 강조했다.
 
김 후보는 이를위해 △중앙보훈병원 경기 유치 △참전명예수당 연 10만원 인상 △국가보훈처 보훈협력위탁 요양병원 대폭 확대 △보훈협력위탁병원 진료비 감면 등을 약속했다.
 
김 후보는 특히 “전국에 보훈병원이 6곳 있지만 도내에는 단 한 곳도 없는 상황에서 보훈병원의 유치는 보훈 대상자들의 편의 제고는 물론 유공자에 대한 경기도 위상 정립에 큰 도움이 될 전망이다”며 “고령층으로 대다수 의료지원이 필요한 분들이 서울, 인천 등 거리가 먼 병원까지 이동하기가 어려운 현실을 감안해 공약으로 결정했다”고 했다.
 

국민의힘 김은혜 경기도지사 후보의 호국보훈 공약 포스터 [사진=페이스북 캡처]

김 후보는 또 “보훈위탁병원 진료비 감면혜택 상향’을 중앙정부에 적극 건의하겠다”며 ‘보훈협력위탁 요양병원의 도내 31개 시군까지 확대’도 추진하겠다“고 언급했다.
 
김 후보는 그러면서 ”경기도표 호국보훈 공약으로 국가를 위해 헌신하고 희생하신 여러분이 제대로 된 예우를 받으실 수 있도록 하겠다“고 덧붙였다.

김 후보는 끝으로 ”미국이 세계 최강의 지위를 유지하는 이유는 국가와 국민이 군인의 희생을 존중하기 때문이다“며 ”나라를 위해 헌신하고 희생하신 참전용사와 보훈대상자 여러분이 존중받고 예우받는 함께 잘 사는 경기를 만들겠다“고 다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2022 제 12회 글로벌 헬스케어포럼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우리은행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