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항목 NS홈쇼핑 대표이사가 창립 21주년 기념식에서 임직원에게 축하와 감사 인사를 하고 있다. [사진=NS홈쇼핑]

“다가오는 포스트 코로나 시대, 유통의 새로운 기준을 NS쇼핑이 만들자.”

조항목 NS홈쇼핑 대표이사는 창립 21주년을 맞아 지난 4일 경기도 판교 별관 스튜디오에서 열린 창립기념식에서 이같이 말했다.

온라인 생중계로 진행된 이번 행사는 조항목 대표이사와 장기근속자 등 행사 관계자만 참석한 가운데 비대면 방식으로 진행됐으며, 대부분의 임직원은 직무별 현장에서 유튜브 스트리밍으로 행사에 참여했다.
 
이날 창립 21주년 기념식에서 조항목 대표는 20년과 15년, 10년 장기근속자를 포상하고 임직원에게 축하와 감사의 메시지를 전달했다.
 
조 대표는 “지난 2년의 코로나19 팬데믹 속에서도 사내 방역과 비대면 업무 방식 등 뉴노멀 시대에 모범적인 모습을 보였다”면서 “엔데믹을 눈앞에 둔 지금이야말로 변화와 혁신을 통해 새로운 역사를 준비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단독 대표이사 취임 1주년을 맞이한 조 대표는 “2019년 21%였던 모바일 취급액 비중이 지난해 32.1%로 성장하고, 디지털커머스 채널도 확대할 수 있었던 것은 임직원 덕분”이라고 감사의 뜻을 전했다.
 
아울러 “회사가 갖고 있는 모바일 성장의 기회 요인, 그룹 시너지를 통한 경쟁력 확보, NS임직원의 역량과 수평적 조직문화를 내세워 지속 성장의 기반을 마련하겠다”며 “임직원에게 고객을 위한 상품의 개발과 서비스의 실천 등 고객에 대한 진정성과 원만한 소통을 확보하자”고 당부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