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석열 시대] 인수위원 24人 인선 완료…이르면 내일 오전 현판식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이성휘 기자
입력 2022-03-17 09:23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안철수 인수위원장이 17일 오전 서울 종로구 통의동 금융감독원 연수원에 마련된 대통령직인수위원회 사무실로 출근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윤석열 정부의 밑그림을 그릴 대통령직인수위원회(인수위) 인수위원 24명의 인선이 17일 마무리됐다.
 
김은혜 당선인 대변인은 이날 오전 여의도 국민의힘 당사 브리핑에서 경제2, 과학기술교육, 사회복지문화 등 3개 분과의 간사 및 인수위원을 발표했다.
 
경제2분과 간사는 이창양 카이스트 경영공학부 교수, 인수위원에는 왕윤종 동덕여대 교수, 유웅환 전 SK 혁신그룹장, 고산 타이드인스티튜트 대표가 각각 임명됐다.
 
과학기술교육분과 간사는 박성중 국민의힘 의원, 인수위원에는 김창경 한양대 창의융합교육원 교수, 남기태 서울대 재료공학부 교수다.
 
사회복지문화분과 간사에는 임이자 국민의힘 의원, 인수위원은 안상훈 서울대 사회복지학과 교수, 백경란 성균관대 의과대학 교수, 김도식 서울시 정무부시장 등이다.
 
이밖에 인수위 대변인은 신용현 전 국민의당 의원이 맡았다. 여성 물리학자로 이번 대선에서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의 공동선대위원장을 맡기도 했다. 수석부대변인은 원일희 전 SBS 보도본부 논설위원과 최지현 변호사다.
 
인수위는 이르면 18일 오전 현판식을 가진다. 김 대변인은 "전문위원, 실무위원 검증을 마치는 대로 이르면 내일 오전에 현판식 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며 "일 잘하는 정부, 유능한 정부로 속도감 있게 전개할 것을 약속드린다"고 밝혔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2개의 댓글
0 / 300
  • 2=초일류국(超一流國) 도약(跳躍)을 기원(祈願)하며-,
    Make Korea Great Again♥

    공감/비공감
    공감:0
    비공감:0
  • 1=♥경제정책(經濟政策) 百年大計 -, 국세(國稅) 많이 내고 고용(雇傭) 많이하는 성실(誠實)한 기업가(企業家)가
    우러러 존경(尊敬)받는 世上이 되면-, 태평성대(太平聖代) 풍요(豐饒)한 世上을 기약(期約)합니다.
    진여(眞如) 天理의 귀결(歸結)로 貴한 人生의 가치(價値)와 보람이 함께하기 때문입니다.
    이런 人生 역정(歷程)을 이루는 正義로운 질서유지(秩序維持)만이 통치기능(統治 機能)
    이 돼야합니다.
    비로소 삼독(三毒)의 부귀영화(富貴榮華)를 배설물(排泄物)로 여기는 경천애인(敬天愛人) 世上 되기 때문입니다.

    공감/비공감
    공감:0
    비공감: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