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KB국민카드]

KB국민카드는 2017년부터 진행된 오픈이노베이션(개방형 혁신) 프로그램 ‘퓨처나인’의 성과를 정리한 ‘퓨처나인 백서’를 발간했다고 27일 밝혔다. 여기에는 1~5기를 통해 선발된 54개 스타트업(신생벤처)과 KB국민카드의 주요 협업 사례와 예정 추진 사항이 담겼다. 1~5기 선발기업 소개 및 주요 내용 관련 자료는 ‘퓨처나인’ 공식 홈페이지에서 확인 가능하다.
 
KB국민카드는 각 기수별 스타트업 선발 후 해당 기업의 성장을 위해 △공동사업화 추진 및 신상품·기술 개발 협업 △KB국민카드 플랫폼(KB페이), 리브메이트, 정기결제, 국카몰 협업 △결제 데이터 활용 및 마케팅 △퓨처나인 전용 펀드 활용 투자 및 계열사·컨소시엄사 투자 연계 등을 지원하고 있다.
 
이후 협업을 통해 신규 플랫폼·신사업 분야에서 트립비토즈와 자유여행 플랫폼 ‘티티비비’를 구축했고, 기술 내재화에서는 로민과 OCR(광학문자인식) 솔루션을 활용한 카드심사 자동화를 구현했다. 이외에도 소프트베리는 전기차 충전 카드발급 공동마케팅, 데이터노우즈는 KB리브온 API(응용프로그램 인터페이스) 연동 관련 협업을 진행했다.
 
KB국민카드 관계자는 “퓨처나인 프로그램은 지난 5년간 진정성 있는 스타트업과의 협업을 통해 벤처창업 생태계 발전을 돕는 아이콘으로 자리매김했다”며 “앞으로도 스타트업의 혁신적인 기술과 서비스를 퓨처나인을 통해 고객에게 선보이고자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주코피아] 뉴스레터 구독이벤트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우리은행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