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이 후보, 23일 매타버스 타고 평택 방문해 5가지 지역 공약 발표
  • 수소산업 특화 단지 조성 · 경기 남부 대표 관광지로 평택호 개발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가 23일 경기도 평택시 평택역 광장에서 열린 '매타버스 평택 민심 속으로' 행사에서 시민들에게 지지를 호소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후보는 23일 평택역 광장에서 열린 ‘메타버스 평택 민심속으로’ 행사에 참석해 ‘송탄관광특구와 고덕국제신도시 간 지하차도’ 건설 등 평택 맞춤형 지역공약을 발표하면서 지지를 호소했다.
 
이 후보는 이날 “한반도의 평화를 지키는 국제평화안보도시 평택은 이제 황해시대 경제 중심지, 평화교류와 국제문화 중심지로서 전국에서 주목받는 도시로 발돋움하고 있다”며 “고덕국제신도시, 브레인시티 산업단지 조성 등 대규모 지역사업을 바탕으로 교육·환경·문화 전반의 혁신이 이루어질 예정”이라고 말했다.
 
이 후보는 이어 “더불어민주당은 도약하는 평택에 걸맞는 다양한 정책을 펼쳐 품격있는 글로벌 국제도시를 조성하고, 도심 간 특화형 재생 모델을 발굴해 골고루 잘사는 도시환경을 만들어나가겠다”며 새로운 평택을 위한 5대 지역공약을 발표했다.
 
이 후보는 우선 “지역 내 균형발전과 상권활성화를 위해서는 원도심과 신도심 간 연계가 필요하다”고 지적하고 “송탄관광특구와 고덕국제신도시 간 자동차와 보행자가 함께 다닐 수 있도록 지하차도를 환경친화적으로 구축되도록 돕겠다”고 강조했다.
 
이 후보는 또 “평택항은 경기도 유일의 국제무역항으로서 새로운 황해시대를 주도하는 글로벌 항만도시 평택의 핵심지”라며 “이런 평택항에 수소산업 특화단지를 구축해 미래산업육성 기반을 마련, ‘그린항만’ 평택항과 함께 수소도시, 친환경 도시 평택을 만들어 가겠다”고 공약했다.
 

평택시 5대 맞춤형 지역 공약 [사진=이재명 캠프 ]

이 후보는 그러면서 “평택호 관광단지 개발로 평택의 문화공간을 꽃피우겠다”고 언급한뒤 “평택호 관광단지를 △푸른 식물과 함께 녹색공간을 체험하고, △물놀이를 즐길 수 있는 자연친화적 문화공간이 되도록 지원하겠다"고 덧붙였다.
 
이 후보는 특히 "한류복합문화공간을 통해 K-POP의 과거와 현재를 체험하도록 하는 등 지역주민들의 숙원사업인 평택호 관광단지의 빠른 조성을 지원해 경기남부의 대표 관광지가 될 수 있도록 적극 돕겠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이 후보는 이와 함께 “평택항 항만 배후단지 매립지 공간에 해양생태공원숲과 같은 친수 녹지공간을 만들어 시민 휴식처를 확보하고 해양을 조망하는 여가공간을 조성해 삶의 질을 높이고 찾고 싶은 평택을 만들겠다”면서 “평택항 해양생태공원숲 조성을 지원해 시민 여가공간을 확충하겠다“고 거듭 강조했다. 
 
이 후보는 끝으로 "평택시 ‘스마트 환경관리센터’를 조성해 실시간 미세먼지 모니터링과 빅데이터 구축을 통해 환경오염에 신속하게 대응하는 등 깨끗한 대기환경을 조성, 시민들이 깨끗한 공기를 마시며 건강하게 숨 쉴 수 있게 하겠다"고도 약속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우리은행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