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게티이미지뱅크]

충남 당진의 한 요양병원에서 코로나19 집단감염이 발생했다.
 
17일 당진시에 따르면 지난 13일 한 요양병원 종사자가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아 전수검사를 실시했다. 그 결과 이날까지 종사자 5명과 환자 18명 등 총 23명의 확진자가 나왔다.
 
이 가운데 3명은 오미크론 변이 바이러스에 감염된 것으로 확인됐다.
 
당진시는 이 요양시설의 동일 집단(코호트) 격리를 시행 중이다. 또 입원 환자 등을 대상으로 매일 PCR 검사를 하고 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우리은행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